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방송·연예주철환의 음악동네

미래가 없는 게 아니라… 눈부셔서 안 보이는 것

  • 입력 2024-05-20 09:06
  • 수정 2024-05-20 09:53
댓글 0 폰트

photo이미지 크게보기



■ 주철환의 음악동네 - 혁오 ‘톰보이’

“멀리서 보니까 대학생 같으세요.” 이런 말을 듣는 사람이 대학생일 리 없다. “뒤에서 보면 청년인 줄 알겠네요.” 이 말을 들은 사람 역시 청년이 아니다. 호의로 별 뜻 없이 던진 말이지만 듣는 사람은 그다지 유쾌하지 않은 경우다. 당해보니 알겠다. 가까이서 보니 젊지 않고 정면에서 보니 늙었다는 걸 굳이 본인에게 상기시키지 말자.

나이를 교실에 빗대는 경우가 더러 있다. 55세는 5학년 5반이다. 그럼 70세 이상은 어떻게 하나. 요즘 75세는 7호선 5번 출구다. (70세는 그냥 7호선 입구) 개찰구에서 교통카드를 댈 때마다 감정이 복잡해진다는 선배가 계시다. “또 어딜 가세요.” “공짜 좋아하시네요.” 뭐 이 정도의 간섭과 모욕은 아닌데도 괜히 주변을 의식하게 되는 소리. ‘사랑합니다’ ‘건강하세요’와 함께 최상위 덕담인 ‘행복하세요’에 왜 이리 민감한가.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밥 먹는 것, 그것이 행복이다.” ‘행복의 기원’(서은국 지음)이라는 책 표지에서 읽은 말이다. 그러니 이런 표현도 나올 법하다.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노래 부르는 것, 그것이 행복이다.” 5월 첫 주(4일)에 방송된 ‘불후의 명곡’(KBS2)은 부제가 ‘꽃중년 특집’이었다. 한가락 했던 가수들이 동창회 하듯 모였는데 출연자(홍서범, 권인하, 이현우, 박남정, 심신, 최성수) 면면을 보니 두 종류의 꽃이 떠올랐다. 자세히 보아야 예쁜 풀꽃과 멀리 보아야 예쁜 불꽃.

솔직히 불꽃 튀는 대결보다는 풀꽃 같은 연결로 편안한 무대였다. 한때는 경쟁 관계였을지 몰라도 지금은 웃으며 농담하고 어루만지며 덕담하니 보기에도 흐뭇하다. 이거야말로 세월이 준 선물이다. 권인하는 ‘다시 사랑한다면’(2001 도원경), 이현우는 ‘행복의 나라로’(1974 한대수), 박남정은 ‘말하자면’(1995 김성재), 심신은 ‘황홀한 고백’(1986 윤수일)으로 우정의 부흥회(?)는 달아올랐다.

photo이미지 크게보기

트로피는 최성수가 차지했다. 동년배들은 이름도 생소할 ‘톰보이’(2017 혁오)를 합창단과 함께 애잔하게 불렀다. 청춘을 향한 부러움과 위로를 담았다고 선곡의 배경을 설명했다. 그 부러움은 선망이 아니라 희망이었다. 미래는 없는 게 아니라 너무 눈부셔서 안 보이는 거다. ‘젊은 우리, 나이테는 잘 보이지 않고 찬란한 빛에 눈이 멀어 꺼져가는데’ 호적상으로만 올드보이인 최성수(6호선 5번 출구)가 부르는 ‘톰보이’는 무대와 객석을 하나로 묶는 응원가였다. ‘난 지금 행복해 그래서 불안해 폭풍 전 바다는 늘 고요하니까 불이 붙어 빨리 타면 안 되잖아 나는 사랑을 응원해’(혁오 ‘톰보이’).

작가·프로듀서·노래채집가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em class='label'>[속보]</em>MS발 전세계 IT 대란에 국내도 파장…일부 항공·게임 서버 ‘먹통’
[속보]MS발 전세계 IT 대란에 국내도 파장…일부 항공·게임 서버 ‘먹통’ 미국 마이크로소프트(MS)의 클라우드 서비스에 장애가 발생하면서 일부 국적 저비용항공사(LCC)의 발권·예약 시스템과 국내 온라인 게임 서버가 먹통이 되는 등 국내에서도 피해가 현실화했다. 정보통신(IT) 당국은 MS 클라우드 기반 국내 정보기술 서비스에 끼칠 피해 여부를 예의주시하면서 상황을 파악 중이다. 19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이스타항공, 제주항공, 에어프레미아의 항공권 예약·발권 시스템에서 오류가 발생했다. 이들 3사가 사용하는 독일 아마데우스 자회사 나비테어(Navitaire) 시스템이 MS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기반으로 운영됨에 따라 이러한 오류가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현재 온오프라인을 통한 항공권 예약에 오류가 발생하고 있으며, 공항에서는 직원들이 직접 수기로 발권해 체크인을 진행하고 있다. 이에 따라 수속 대기 시간도 길어지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다만, 인천국제공항은 자체 구축 클라우드를 사용하고 있어 공항 운영에 지장을 받지 않고 있다. 공항 내 셀프 체크인 서비스 등도 정상 운영 중이다. 이번 사태로 국내에서 서비스 중인 일부 온라인 게임도 영향을 받았다.펄어비스 ‘검은사막’ 운영진은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갑작스러운 장비 이상으로 ‘검은사막’ 서버 불안정 현상이 발생했다"며 "사용 중인 소프트웨어 프로그램의 전 세계 동시 장애로 확인되며 정상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펄어비스는 이에 따라 이날 오후 2시 30분부터 ‘검은사막’ 서버를 내리고 7시까지 긴급 점검에 들어갔다.게임업계에 따르면 MS가 엑스박스(XBOX) 콘솔과 PC 게임 패스를 통해 서비스하는 일부 게임도 이날 오전부터 서버 장애가 발생해 원활한 게임 이용이 불가능한 것으로 전해졌다.반면, 쿠팡·G마켓·11번가 등 국내 이커머스 업계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들 업체는 MS 클라우드가 아닌 아마존웹서비스(AWS)를 기반으로 서비스가 운용된다. 통신 3사도 아직 MS의 클라우드 서비스 장애로 인한 피해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정보통신(IT) 당국은 MS 클라우드 기반 국내 정보기술 서비스에 끼칠 피해 여부를 예의주시하면서 상황을 파악 중이다. 당국 관계자는 "속단하기 이르지만 해킹에 의한 피해는 아닌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과학기술정보통신부 집계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국내 클라우드 서비스 이용은 아마존웹서비스(AWS) 비중이 60.2%로 가장 높다. 2위는 문제가 발생한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애저로 24.0%를 차지한다. 곽선미 기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