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사회

오토바이 옮겼다고…동료상인에 칼부림 50대 구속송치

박준희 기자
박준희 기자
  • 입력 2023-06-09 20:13
댓글 0 폰트

photo이미지 크게보기 연합뉴스 자료사진



오토바이 주차 문제로 시비가 붙은 주변 상인에게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50대 상인이 구속 상태로 검찰에 넘겨졌다.

9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서울 강북경찰서는 동료 상인에게 흉기로 상해를 입힌 50대 김모 씨를 구속해 검찰에 송치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 씨는 지난 2일 서울 강북구 수유동 장미원시장에서 또 다른 50대 상인 A 씨를 흉기로 위협하고 등과 허리에 상처를 입힌 혐의(특수상해)를 받는다.

김 씨는 경찰에서 "맞은편 가게의 A 씨가 내 오토바이를 마음대로 옮겨 화가 나서 범행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준희 기자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