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서울 65.4% “규제 중심의 부동산 정책기조 바꿔야 한다”

장병철 기자 | 2020-02-26 11:48

- ⑤ 서울 민심

30대서 72.0%로 가장 높아
강남3구도 71.6% “변경해야”

“대북정책 변화 필요” 56.1%
탈원전 정책 찬반은 팽팽해


26일 문화일보의 서울 지역 유권자 대상 타깃 여론조사 결과 문재인 정부의 핵심 정책에 대해 기조 변화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게 나왔다. 특히 소득주도성장과 부동산, 대북 정책 등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절반 이상이 ‘정책 기조 변화가 필요하다’고 답했다. 앞서 실시한 50대 유권자 대상 타깃 여론조사(문화일보 2월 12일자 참조)에서도 현 정부의 정책 변화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았던 만큼 향후 여야가 21대 국회의원 총선거에서 어떤 맞춤형 정책을 꺼내 들지 여부가 총선 승패를 좌우할 주요 변수가 될 전망이다.

◇소득주도성장·부동산 정책 변화 요구 ‘65%’ 이상 = 최저임금 인상과 공공부문 일자리 창출 등 소득주도성장을 기조로 한 현 정부의 경제 정책 기조에 대해 물은 결과, 66.0%는 ‘정책 기조 변화가 필요하다’고 답했다. ‘현 정책 기조를 유지해야 한다’는 28.9%로, 정책 변경 요구의 절반에도 못 미쳤다. 소득주도성장 정책에 대한 기조 변화 요구는 40대(59.7%)를 제외한 전 연령층에서 65% 이상을 기록할 정도로 고르게 높게 나타났다. 50대가 72.8%로 가장 높았고 30대 67.1%, 60대 이상 65.4%, 18∼29세 65.3% 순으로 뒤를 이었다.

아파트 분양가 상한제 도입, 주택담보대출 요건 강화, 주택 보유세 인상 등 규제 중심의 부동산 정책에 대해서도 ‘기조 변경’ 지지가 65.4%로 ‘기조 유지’ 지지(29.7%)를 크게 앞섰다. 기조 변경 요구는 30대에서 72.0%로 가장 높았으며 50대 70.6%, 60대 이상 69.3%, 40대 63.1% 등 순이었다. 실구매 가능성이 낮은 20대에서는 변화를 요구하는 응답이 상대적으로 낮은 51.6%를 기록했지만, 이 역시 ‘기조 유지’ 응답(39.1%)보다는 10%포인트 넘게 높았다. 권역별로는 강남·서초·송파·강동구 등 고가 주택이 집중된 동남권에서 71.6%로 가장 높았다.

◇대북 정책 변화 요구 ‘과반’… 탈원전은 ‘팽팽’ = 금강산 등 북한 지역에 대한 개별 관광을 북한에 제안하는 등 대북 교류 확대에 초점을 둔 대북 정책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56.1%가 ‘기조 변경’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기조 유지’ 응답은 40.1%였다. 연령별로는 40대에서만 ‘기조 유지’ 의견이 57.5%를 기록했을 뿐 나머지 연령대에서는 모두 ‘기조 변경’ 의견이 과반을 차지했다. ‘기조 변경’ 의견은 60대 이상에서 63.3%로 가장 높았고 30대 61.5%, 20대 58.0%, 50대 54.2% 순이었다. 동남권(60.1%)과 보수층(76.3%), 대전·세종·충청(68.4%) 출신에서 ‘기조 변경’ 의견이 특히 높게 나왔다.

현 정부의 탈원전 정책과 관련해서는 ‘기조 변경’ 의견이 47.1%, ‘기조 유지’ 의견이 41.7%로 오차 범위 내에서 맞섰다. 남성 응답자 내에서는 ‘변경’ 의견(56.2%)이 ‘유지’ 의견(38.7%)을 앞섰지만, 여성 응답자 사이에서는 ‘유지’ 의견(44.6%)이 ‘변경’ 의견(38.6%)보다 우세했다. 연령별로는 40대(58.0%)와 20대(50.2%)에서 ‘유지’ 의견이, 60대 이상(56.7%)과 50대(56.6%)에서는 ‘변경’ 의견이 절반을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 19 대응 긍정평가 53.4% = 이번 조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정부 대응에 대한 평가를 묻자 ‘매우 잘하고 있다’는 응답이 17.1%, ‘잘하고 있는 편이다’는 답이 36.3%로 집계됐다. ‘잘못하고 있는 편이다’는 응답은 19.8%, ‘매우 잘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25.5%였다. 긍정 평가가 총 53.4%로, 부정 평가(45.3%)보다 8.1%포인트 앞섰다.

긍정 평가는 40대에서 63.5%로 가장 높았다. 권역별로는 강남·서초·송파구 등 강남 3구가 몰린 동남권에서 부정 평가가 54.2%로 가장 높았다.


문화일보 총선관련 <서울>여론조사 결과 통계표 보기 ▶

◇어떻게 조사했나 = △ 조사기관 : 엠브레인퍼블릭 △일시 : 2020년 2월 23∼24일 △대상 : 서울 거주 성인 1003명 △조사방법 :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전화면접조사 △피조사자 선정 방법 : 성·연령·지역별 할당 후 휴대전화 가상번호 △응답률 : 16.4% △오차 보정 방법 : 2020년 1월 말 행정안전부 발표 주민등록 인구 기준 가중치 부여 △표본오차 : 95% 신뢰 수준, ±3.1%포인트 △내용 : 21대 국회의원 총선거 투표 의향 등(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장병철·김현아 기자

관련기사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