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인물결혼했습니다

여행중 2초만에 사랑에 빠져

  • 입력 2023-09-14 09:03
  • 수정 2023-09-14 09:25
댓글 0 폰트

photo이미지 크게보기



■ 결혼했습니다 - 문다훈(36)·엄혜선(여·36) 부부

‘사랑에 빠지는 시간, 2초.’ 저(다훈)와 아내는 각자 홀로 떠난 제주 여행에서 만났어요. 8년 전 저는 반복적인 회사 생활에 지쳐 제주로 여행을 갔어요. 당시 게스트하우스에 머물렀는데, 그곳에서 지금의 아내를 만난 거죠. 여행자들끼리 돌아가면서 자기소개를 했는데, 아내와 2초 정도 눈이 마주쳤어요. 아내는 기억하지 못하지만 저는 아직도 그때 기억이 생생해요. 아내에게 사랑에 빠진 거죠. 그날 용기를 내서 아내에게 전화 번호를 물었어요.

아내가 산방산을 오를 예정이라고 하더라고요. 무작정 같이 가자고 했죠. 당시 아내와 대화하면서 뭐라도 공통점을 찾으려고 노력했던 것 같아요. 결국엔 사당역에 있는 족발집을 좋아한다는 공통점을 겨우 발견했죠. 이후 서울에서 몇 번 더 만났고, 저의 고백으로 저희는 연애를 시작했죠.

2015년 4월 제주 여행에서 처음 만난 저희는 1년이 조금 지난 2016년 6월 결혼식을 치르며 부부가 됐어요. 홀로 떠난 여행에서 평생의 반쪽을 만난 겁니다. 프러포즈 전에 결혼 이야기가 오갔어요. 그래도 결혼식 전에 프러포즈를 제대로 해주고 싶었어요. 웨딩 촬영을 위해 다시 찾은 제주에서 프러포즈 이벤트를 준비했죠. 생전 처음 녹음 스튜디오에도 찾아가 노래도 녹음했어요. 그곳에서 영상 편지도 함께 촬영했어요. 웨딩 촬영을 마치고 숙소로 돌아가던 길에 아내에게 말했죠. “어? 저기 뭐지?” 제 손가락이 가리키는 곳에 미리 준비한 이벤트가 펼쳐졌죠. 아내는 그걸 보고 많이 울었어요. 직접 부른 노래를 배경으로 연애하면서 찍은 사진과 함께 영상 편지를 보여줬거든요.

결혼 후 살면서 서로 다르다는 것도 많이 깨달았어요. 연애 시작 전에도 사당역 족발집 등 공통점을 찾기 바빴는데, 결혼하니 공통점을 찾기가 더 어려워졌죠. 비록 2초라는 짧은 순간 사랑에 빠졌지만, 서로를 행복하게 해주고 싶어 하는 마음은 변함없이 평생 갈 것 같아요.

sum-lab@naver.com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국과수 조사 결과 음주대사체 검출…김호중 측 “공연은 예정대로”
국과수 조사 결과 음주대사체 검출…김호중 측 “공연은 예정대로” 뺑소니 혐의로 입건된 가수 김호중(33)과 그의 소속사를 압수수색한 경찰이 결국 혐의를 입증할 결정적 증거물인 블랙박스 메모리카드를 찾지 못했다. 아울러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 조사 결과 그의 소변에서 음주대사체가 검출됐다는 소견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김호중 측은 “음주는 억울하다”는 입장을 반복하면서 18일 창원 콘서트를 강행할 의지를 밝혔다.16일 오후 6시 35분부터 약 3시간 동안 김호중의 자택과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 사옥 등을 압수수색한 경찰은 사고 차량 블랙박스 메모리카드를 찾는 데 집중했지만 확보하지 못했다. 앞서 김호중 측은 문화일보에 “매니저가 직접 제거해 파손했다”고 주장한 바 있다.(본지 16일 단독보도) 음주 여부를 밝히는 직접 증거로 활용하기는 어려워졌지만, 소속사가 핵심 증거를 의도적으로 훼손했기 때문에 이런 정황이 음주를 은폐하려는 간접적인 정황이 될 수 있다.또한 경찰은 17일 오후 국과수로부터 김호중의 소변 감정 결과를 전달받았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국과수는 ‘김 씨가 사고 후 소변 채취까지 약 20시간이 지난 것에 비춰볼 때 음주판단 기준 이상으로 음주대사체가 검출돼 사고 전 음주가 있었을 것으로 판단된다’는 소견을 낸 것으로 전해졌다.하지만 김호중 측은 “음주는 사실이 아니며 억울하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또한 18, 19일 창원에서 열리는 공연을 비롯해, 다음 주중 서울, 다음 주말 김천 공연 역시 예정대로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경찰은 사고 당일 유흥주점엔 소속사 관계자 뿐 아니라 래퍼 출신 유명 연예인 A 씨도 동석했던 것으로 파악해 그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또한 해당 유흥주점의 폐쇄회로(CC)TV 영상도 분석 중이다.안진용 기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