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방송·연예

김혜수, 은퇴고민 언급 “외롭고 힘들어…이제 그만해야겠다”

  • 입력 2023-03-17 08:06
  • 수정 2023-03-17 08:08
댓글 3 폰트

photo이미지 크게보기 [서울=뉴시스] 김혜수. 2023.03.17.(사진 = 채널 송윤아 by PDC 피디씨 캡쳐)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배우 김혜수가 은퇴에 대해 언급했다.

김혜수는 16일 공개된 채널 ‘송윤아 by PDC 피디씨’에 출연해 송윤아가 잠시 운영 중인 카페에 방문했다. 두 사람은 2014년 한 방송에서 김장봉사를 통해 알게 된 이후 사석에서도 만남을 가지며 10년째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고 했다.

이날 김혜수는 지난해 조영한 드라마 tvN ‘슈룹’에서 함께한 배우들과 후배들에 대한 각별한 애정도 드러냈다. 이야기를 듣던 송윤아가 “‘슈룹’에서 혜수 언니 연기가 좋은 쪽으로 달라졌다‘라고 느꼈다”라고 칭찬하자, 그러면서 “나이 작품과 캐릭터에 힘이 있었고, 나 진짜 열심히 했다. 대본을 보고 또 보고 외우는 엄청난 과정을 했다. 아무것도 안 하고 대본만 봤다. 당연히 대본을 봐야하지만 너무 힘들었다”라고 회상했다.

이어 “오래 살고 싶은 생각은 없지만 ’슈룹‘과 내 인생 3년을 맞바꾼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다. 후회는 단 하나도 없다. 내가 그 순간에 할 수 있는 건 다 했다”라면서 “근데 사실은 너무 외롭고 힘들었다. 웃기는 이야기인데 이건 엄살이지. 이제 그만해야겠단 생각도 들었다. 이제 그만하자 진짜. 이렇게는 너무 힘들다”라고 담담히 속마음을 털어놓자, 송윤아는 공감하면서 묵묵히 경청했다.

[뉴시스]

<저작권자ⓒ '한국언론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95년생 ‘고딩엄빠’ 일곱째 출산…지원금 1000만원 첫 수령
95년생 ‘고딩엄빠’ 일곱째 출산…지원금 1000만원 첫 수령 서울 중구에서 출산양육지원금 1000만 원을 받는 첫 주인공이 나와 주인공에 관심이 쏠린다. 청구동에 사는 95년생 동갑내기 부부 조용석·전혜희 씨가 주인공으로 이들 부부는 MBN 예능 프로그램 ‘고딩엄빠’에 출연해 첫 만남부터 여섯째를 낳기까지 모습을 공개한 바 있다.22일 중구청에 따르면 전날 김길성 구청장은 지난 5일 일곱째 아이를 출산한 조용석·전혜희 씨 가정을 방문해 축하인사를 전했다. 부부는 첫째부터 여섯째의 나이가 각각 10세, 7세, 6세, 4세, 3세, 2세로 다둥이 가족이다. 전 씨는 이 자리에서 "제가 중구에서 초중고교를 나왔는데 아이들도 각종 출산양육지원이 풍성한 중구에서 키우고 싶다"라고 말했다고 구는 전했다.힘든 점이 없느냐는 김 구청장의 질문에 전 씨는 "지금 사는 집이 16평(52㎡)인데 아이들이 커가면서 더 넓은 집이 필요할 것 같다. 다자녀 가구에 지원되는 주택의 평수도 아이 일곱을 키우기엔 작아서 고민"이라고 말했다. 김 구청장은 "해결할 방법이 있는지 함께 찾아보겠다"고 답했다.조 씨 부부는 일곱째 출산에 따라 출산양육지원금 1000만 원 이외에도 △중구에 6개월 이상 거주한 산모에게 지급하는 산후조리비용 50만 원(중구) △서울형 산후조리경비 지원 100만 원 포인트(서울시) △서울시에 6개월 이상 거주한 임산부에게 지급하는 교통비 70만 원 포인트(서울시) △서울시 거주 24개월 이하 영아 가정에 카시트가 구비된 택시 이용권 10만 원 포인트(서울시) △모든 출생 아동에게 지급하는 첫만남이용권 300만 원 포인트(국가) △2세 미만 아동에게 매달 지급하는 부모 급여 100만 원(국가) △8세 미만 아동에게 매월 지급하는 현금 10만 원(국가) 등 여러 혜택을 받게 된다.김 구청장은 "1000만 원을 지원받는 첫 주인공이 중구에서 태어나 무척 기쁘다"며 "앞으로도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더욱 힘쓰겠다"라고 말했다.임정환 기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