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정치

여당 지도부 대전 현충원 총출동… 전사자 묘역 참배

최지영 기자 외 1명
최지영 기자 외 1명
  • 입력 2023-03-24 12:01
  • 수정 2023-03-24 12:14
댓글 0 폰트
■ 제8회 서해수호의 날

김기현 “진짜평화 만들어 나갈 것”
민주에선 김병주 국방위 간사 참석


김기현 대표를 비롯한 국민의힘 지도부가 24일 제8회 ‘서해수호의 날’을 맞아 기념식 등 각종 행사에 참석하며 ‘호국보훈’ 행보를 보였다. 서해를 지키다 희생한 장병들의 넋을 기리면서도 북한의 연이은 도발에 따른 안보 의식 고취를 강조하기 위해 주요 당직에 있는 핵심 인사들이 총출동한 모양새다.

김 대표와 주호영 원내대표, 박대출 정책위의장 등 당 지도부는 이날 오전 국립대전현충원에서 열린 제8회 서해수호의 날 기념식에 참석했다. 김 대표는 기념식 전 페이스북을 통해 “대한민국을 위해 목숨을 바치신 서해수호 55용사들의 넋을 기린다”고 전했다. 김 대표는 “북한에 일방적으로 끌려다녔던 문재인 정권의 가짜 평화와 달리 윤석열 정부와 국민의힘은 굳건한 한·미 동맹과 국제적인 유대관계를 통해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를 이끌고 진정한 진짜 평화를 만들어나가는 데 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김 대표와 주 원내대표는 이후 현충원에 마련된 서해수호 전사자 묘역을 참배했다.

이날 기념행사와 날짜가 겹치면서 국민의힘 당직자들은 각종 원내 일정에는 참석하지 못했다. 매주 금요일 각종 원내 현안을 점검하기 위해 원내대책회의가 열리고 있지만, 주 원내대표의 기념식 참석으로 원내대책회의는 열리지 않았다. 지난 23일 당 의원총회에서 선출된 박 의장도 국회에서 열린 미국 실리콘밸리은행(SVB) 파산 사태 관련 민·당·정 간담회에 불참했다.

더불어민주당은 국회 국방위원회 야당 간사인 김병주 의원이 이재명 대표를 대신해 행사에 참석했다. 이 대표는 이날 울산에서 현장 최고위원회 회의를 주재하고 민생 행보를 이어갔다. 민주당의 관계자는 “울산 현장 최고위는 오래전부터 계획된 것이라 일정을 변경하기 어려운 측면이 있었다”며 “이 대표를 대신해 육군 대장 출신인 김 의원이 행사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국가보훈처는 국회의원 300명 전원에게 서해수호의 날 기념식 초청장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최지영·이해완 기자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관련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일본, 홍콩 꺾고 AG 결승행…한국, 우즈벡 꺾으면 ‘결승 한일전’
일본, 홍콩 꺾고 AG 결승행…한국, 우즈벡 꺾으면 ‘결승 한일전’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준결승에서 일본이 홍콩을 꺾고 결승에 선착했다. 한국 남자 축구 대표팀이 결승에 오르면 한일전이 이뤄진다.일본은 4일 오후 7시(한국 시간) 중국 항저우 샤오산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남자 축구 준결승에서 홍콩을 4 대 0으로 물리쳤다. 결승 진출에 성공해 최소 은메달을 확보했다.일본은 초반부터 경기를 리드했다. 전반 23분 선제골까지 넣었다. 아유카와 ?(오이타 트리니타)이 득점하며 승부의 균형을 깼다. 후반전에도 일본의 골 세례는 계속 됐다. 후반 9분 쇼타 히노(사간 도스)가 추가골을 넣으며 두 팀의 간격을 두 골 차로 벌렸다. 후반 29분에는 사실상 경기의 승패가 갈렸다. 요타 코미(알비렉스 니가타)가 쐐기골을 넣었다.이후 홍콩이 만회골을 넣기 위해 고군분투했으나 일본을 넘지 못했다. 오히려 후반 41분 일본의 히노가 한 골 더 넣으며 경기는 일본의 승리로 막을 내렸다. 이로써 일본은 가장 먼저 이번 대회 결승에 진출했다.이번 대회에서 일본은 5경기 전승을 거두고 파죽지세로 결승에 올랐다. 13골 3실점이라는 압도적인 경기력을 뽐내며 강력한 우승 후보로 떠올랐다. 또 일본은 다른 팀보다 한 경기를 덜 치렀다. 일본은 앞서 조별 리그에서 다른 조와 달리 3개국으로 구성된 D조에 편성돼 카타르, 팔레스타인과 2경기만 치렀다.체력적인 우위를 갖춘 일본은 16강에서 미얀마를 7 대 0으로 완파했다. 이어 8강에서는 북한은 2 대 1로 물리쳤고, 이날 준결승에서 홍콩까지 꺾었다.곽선미 기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