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전체
영화
가요
방송·연예

현빈·손예진, tvN 신작 ‘사랑의 불시착’ 주연

안진용 기자 | 2019-05-22 10:16

배우 현빈(왼쪽 사진)·손예진(오른쪽)이 ‘별에서 온 그대’로 유명한 박지은 작가와 손을 잡았다.

두 사람은 하반기 방송되는 박 작가의 신작인 tvN ‘사랑의 불시착’(가제·연출 이정효)의 남녀주인공으로 발탁됐다.

‘사랑의 불시착’은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그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에 빠지게 되는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이다. 홍보사 측은 “‘별에서 온 그대’를 집필한 박 작가의 신작 소식은 드라마 팬들이 오래 기다려왔다”며 “참신한 소재와 두 배우의 만남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고 전했다.

안진용 기자 realyong@munhwa.com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