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전체
영화
가요
방송·연예

전종서 할리우드 진출하나…“‘블러드 문’ 출연 논의 중”

기사입력 | 2019-04-19 12:55

(서울=연합뉴스) 배우 전종서가 22일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제55회 대종상 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10.22 (서울=연합뉴스) 배우 전종서가 22일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제55회 대종상 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10.22

배우 전종서(25)가 할리우드 영화 출연을 논의 중이다.

18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콜라이더는 “전종서가 케이트 허드슨이 출연하는 영화 ‘블러드 문’에 출연하기 위한 논의 중이다”라고 보도했다.

‘블러드 문’은 정신병원을 탈출한 이상하고 위험한 능력을 가진 한 소녀가 뉴올리언스 거리에서 어지러운 현대 문명과 만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다. 애나 릴리 아미푸르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콜라이더에 따르면 전종서는 주인공 소녀 루나틱 역을 제안받았다.

이에 대해 전종서 소속사 마이컴퍼니는 “할리우드 에이전시로부터 제안을 받아 오디션에 참여했다”며 “아직 출연을 논의 중이다”고 밝혔다.

전종서는 지난해 이창동 감독 영화 ‘버닝’으로 데뷔했으며 현재 영화 ‘콜’ 개봉을 앞두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

인터넷 유머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