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국제

대륙의 놀이공원 스케일…200m 상공 매단 그물망 운동장

임정환 기자
임정환 기자
  • 입력 2024-03-01 11:21
댓글 0 폰트

photo이미지 크게보기 200m 상공에 그물망 운동장. 중국 거위대대탐험낙원 SNS 계정



중국에서 200m 상공에 설치된 그물망 운동장이 등장해 인기를 끌고 있다. 다만 해당 운동장이 인기를 끌면서 안전성 논란도 커지고 있다.

2월 29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해당 운동장 시설은 중국 저장성 융캉에 자리 잡고 있다. 지상에서 200m 높이에 절벽 2곳과 연결해 연면적 약 500평(1600㎡) 규모로 세워졌으며 지난해 10월 문을 열었다.

이 시설의 소개 영상이 최근 중국 SNS상에서 큰 인기를 끌면서 최근 춘제 연휴 기간에도 많은 중국인이 다녀간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의 세계기록 인증 단체인 ‘캐링 더 플래그 월드 레코드’로부터 지난달 ‘세계 최대 공중 그물망 놀이공원’으로 인증받았다.

그러나 인기와 함께 안전성 논란도 거세지고 있다. 다만 그물망은 두 겹으로 특히 아래쪽 그물망은 매일 정기적으로 점검한다는 것이 운영 회사의 설명이다. 한번에 50명까지만 들어갈 수 있고 입장객의 체중은 90㎏으로 제한된다. 라이터와 칼 등도 휴대할 수 없다.

그러나 한 네티즌은 "바람 불면 사람들이 다 날아가는 것 아니냐"고 우려했다. 또 다른 네티즌은 "밑에 안전망이 보이지 않는다" "몰래 칼과 라이터를 들고 가면 어떻게 하느냐" 같은 지적이 잇달아 제기되고 있다.

임정환 기자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이준석, ‘홍준표 총리’ 제안…홍준표 “그래도 이준석은 괜찮은 정치인”
이준석, ‘홍준표 총리’ 제안…홍준표 “그래도 이준석은 괜찮은 정치인”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는 한덕수 국무총리 후임으로 홍준표 대구시장을 제안했다. 홍 시장은 "그래도 이준석은 괜찮은 정치인"이라고 평가했다.이 대표는 11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젊은 층에게 시원하다는 평가를 받는 홍준표 대구시장을 총리로 모시고 국정의 상당 부분을 나눠 맡는 것도 방법"이라고 밝혔다. 그는 "고구마 100개 먹은 듯한 정권에 그나마 젊은 층이 관심 가지려면 한덕수 총리의 후임 총리부터 화끈하게 위촉해야 한다"고 했다.이 대표는 "윤석열 정부의 가장 큰 문제는 적어도 국민 앞에 털털하고 솔직하고 과단성 있을 줄 알았던 대통령이 무슨 일이 생기면 하릴없이 숨어서 시간만 보내면서 뭉개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번 총리 인선 잘 해내지 못하면 정권에 대한 기대치는 더 급속히 가라 앉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홍 시장은 이날 자신이 운영하는 소통 커뮤니티인 ‘청년의꿈’에서 한 지지자가 이 대표에 대한 부정적인 글을 올리자 "그래도 이준석은 괜찮은 정치인"이라며 "당선을 축하드린다"고 적었다. 지난 9일에는 ‘이 대표가 혹시라도 당선된다면 힘을 합쳐야 하나’라는 지지자의 물음에 "당선된다면 다시 힘을 합쳐야겠지요"라고 답한 바 있다.조성진 기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