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사회

[속보] 서귀포 해상 10명탄 어선 전복 “8명 구조 3명 실종”

임정환 기자
임정환 기자
  • 입력 2024-03-01 08:29
  • 수정 2024-03-01 08:42
댓글 1 폰트

photo이미지 크게보기 기사와 직접 관련이 없는 사진. 뉴시스



서귀포 해상에서 10명이 탄 어선이 전복됐다. 8명이 구조됐고 3명이 실종됐다.

서귀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1일 오전 7시 24분쯤 제주 서귀포 남서쪽 12해리 해상에서 근해 연승어선 A 호(33t)가 전복됐다. A 호에는 한국인 선원 5명과 베트남인 선원 5명이 타고 있었다. 이 중 8명이 인근 어선에 구조됐다. 구조된 선원 1명은 현재 의식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를 받은 해경은 경비함정을 사고 현장으로 급파해 실종자를 찾고 있다.

임정환 기자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이준석, ‘홍준표 총리’ 제안…홍준표 “그래도 이준석은 괜찮은 정치인”
이준석, ‘홍준표 총리’ 제안…홍준표 “그래도 이준석은 괜찮은 정치인”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는 한덕수 국무총리 후임으로 홍준표 대구시장을 제안했다. 홍 시장은 "그래도 이준석은 괜찮은 정치인"이라고 평가했다.이 대표는 11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젊은 층에게 시원하다는 평가를 받는 홍준표 대구시장을 총리로 모시고 국정의 상당 부분을 나눠 맡는 것도 방법"이라고 밝혔다. 그는 "고구마 100개 먹은 듯한 정권에 그나마 젊은 층이 관심 가지려면 한덕수 총리의 후임 총리부터 화끈하게 위촉해야 한다"고 했다.이 대표는 "윤석열 정부의 가장 큰 문제는 적어도 국민 앞에 털털하고 솔직하고 과단성 있을 줄 알았던 대통령이 무슨 일이 생기면 하릴없이 숨어서 시간만 보내면서 뭉개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번 총리 인선 잘 해내지 못하면 정권에 대한 기대치는 더 급속히 가라 앉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홍 시장은 이날 자신이 운영하는 소통 커뮤니티인 ‘청년의꿈’에서 한 지지자가 이 대표에 대한 부정적인 글을 올리자 "그래도 이준석은 괜찮은 정치인"이라며 "당선을 축하드린다"고 적었다. 지난 9일에는 ‘이 대표가 혹시라도 당선된다면 힘을 합쳐야 하나’라는 지지자의 물음에 "당선된다면 다시 힘을 합쳐야겠지요"라고 답한 바 있다.조성진 기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