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정치

‘총선판 흔들 카드’ 한동훈… 연말·연초에 교체될 듯

이해완 기자 외 1명
이해완 기자 외 1명
  • 입력 2023-12-04 11:53
  • 수정 2023-12-04 11:59
댓글 7 폰트
“기대감 높인뒤 출사표” 예측
후임엔 박성재·길태기 물망


photo이미지 크게보기

한동훈(사진) 법무부 장관은 4일 오후 개각 리스트에는 포함되지 않을 전망이다. 총선 출마 공직자 사퇴 시한인 내년 1월 11일 이전에 ‘원포인트’ 개각이 이뤄지는 가능성이 제기되는 가운데, 정치권에서는 한 장관의 내년 총선 역할을 두고 다양한 해석이 나오고 있다.

이날 단행되는 개각에서 최대 관심사는 한 장관의 거취다. 현재로는 이번 개각 대상에서 빠지고 연말·연초에 교체될 것이란 관측이 우세하다. 여권에서는 벌써 한 장관 출마 지역이나 총선 역할론 등을 두고 다양한 시나리오가 거론되고 있다. 수도권 험지 출마에서 더불어민주당의 상징적 정치인과 맞붙거나, 비례대표로 배치해 전국 선거를 진두지휘하는 ‘선거대책위원장 역할론’까지 다양한 시나리오가 거론된다.

이에 대해 여권 고위 인사는 “한 장관은 여권 인사 중 지지율이 1위라서 내년 총선에서 이바지할 방법이 많다”며 “대중에게 전해진 깔끔하고 똑똑한 인상이 큰 강점”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일찍 개각 명단에 포함되기보다는 법무부 장관으로서 전국 일정을 소화하며 총선 출마의 기대감을 끌어올린 뒤 출사표를 내는 게 더 낫다는 분석도 나온다. 한 장관의 후임으로는 박성재·길태기 전 서울고검장, 이노공 법무부 차관 등이 거론된다.

연말까지 개각이 이어지는 배경에는 국가정보원장 교체 이슈가 한몫했다는 관측이 나온다. 내부 권력 다툼을 정리하지 못한 국정원의 후임을 채우는 작업이 만만치 않기 때문이다. 내부 단속에 강점이 있는 인물로 애초 김용현 경호처장이 유력 후보로 거론됐으나 최근 윤석열 대통령이 김 처장에게 “경호처장을 더 맡으시라”고 한 것으로 전해진다. 차기 국정원장에는 조태용 국가안보실장과 천영우 전 대통령실 외교안보수석의 중용이 점쳐지고 있다.

한편, 장미란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도 출마설이 나온다. 2008년 베이징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딴 역도선수 출신인 장 차관은 입각 전부터 국민의힘이 인재 영입 대상으로 거론할 만큼 신망을 받아왔다.

이해완·김보름 기자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관련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애니메이션 ‘너의 이름은’ PD, 여고생 포르노 혐의 체포
애니메이션 ‘너의 이름은’ PD, 여고생 포르노 혐의 체포 일본 애니메이션 영화 ‘너의 이름은’에 참여한 프로듀서인 50대 남성이 미성년자의 나체 사진 등을 촬영하게 한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너의 이름은’은 한국에서만 380만 명이 넘는 관람객을 동원한 인기 작품이어서 충격을 주고 있다.23일 TBS, 오사카신문 등 현지언론에 따르면 이토 코이치로(52)는 아동 성매수·아동 포르노 금지법 위반 혐의로 와카야마현경에 체포됐다. 이토는 ‘너의 이름은’을 만든 프로덕션 회사를 운영하고 있다.경찰에 따르면 이토는 3년 전 SNS로 알게 된 나가노현 거주 여고생이 18세 미만인 것을 알면서도 나체의 셀카 사진을 찍어 자신의 휴대전화로 보내게 한 혐의를 받는다. 마이니치 신문에 따르면 용의자 소유의 개인 컴퓨터에서는 다른 여성의 사진과 영상 등도 발견됐다. 그는 “다른 사람과도 교환했기 때문에 이번 건이 (컴퓨터 영상 중) 어떤 아이인지 생각나지 않는다”고 변명한 것으로 전해졌다.이토 코이치로는 일본의 영화 프로듀서로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제작한 ‘스즈메의 문단속’ ‘너의 이름은’ ‘날씨의 아이’ 등의 극장판 애니메이션 작업에 참여했다.일본 네티즌들은 “신카이 마코토 감독에게 영향이 갈 일은 없겠지만 이번 사건으로 TV 방영은 한동안 안 나올 것 같다” “‘너의 이름은’이 ‘너의 수갑은’이 돼버렸다”라며 비판했다.임정환 기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