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사회

“차에서 소주 마시고 잠들어” 주장한 30대, 항소심서 음주운전 무죄→유죄

조성진 기자
조성진 기자
  • 입력 2023-06-10 10:48
댓글 1 폰트

photo이미지 크게보기 연합뉴스



차 안에서 술을 마시고 잠들었을 뿐 음주운전을 하지 않았다고 주장해 1심에서 무죄를 받은 운전자가 항소심에서 유죄 판결을 받았다.

청주지법 제2형사부(오상용 부장판사)는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로 기소된 A(32) 씨 항소심에서 무죄 판결을 파기하고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9일 밝혔다. 재판부는 A 씨에게 120시간 사회봉사도 명령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동종 음주운전 범행으로 2차례 처벌받았음에도 재차 범행했다"며 "피고인의 범행동기, 수단과 결과, 범행 후의 정황을 종합해 형량을 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협심증 증상이 나타나 빨리 잠들기 위해 차 안에 있던 소주를 마셨다는 피고인의 주장은 일관성이 없다"면서 "음주 행위는 오히려 협심증을 악화시키므로 피고인의 행위는 일반적이지 않다"고 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경찰공무원이 차량 블랙박스 확인을 요구하자 거부했다"며 "블랙박스를 통해 음주운전하지 않은 점을 쉽게 증명할 수 있는데도 이를 거부해 피고인의 주장을 그대로 믿기 어렵다"고 설명했다.

A 씨는 2021년 5월 24일 오전 3시 30분쯤 충북 진천군 광혜원면 삼거리에서 모 주유소까지 2㎞를 혈중알코올농도 0.139% 만취 상태로 운전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A 씨는 당시 주유소에 차량을 주차한 뒤 2시간 30여분 동안 잠을 잤고, 주유소 직원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에 적발됐다. 그는 경찰에서 "평소 앓고 있던 협심증 증상이 나타나 빨리 잠들기 위해 차 안에 있던 소주를 마시고 잠들었다"며 음주운전 혐의를 강하게 부인했다.

조성진 기자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em class='label'>[속보]</em>서울대병원 교수들 ‘휴진 중단’ 결정…‘지속가능한 저항’으로 전환
[속보]서울대병원 교수들 ‘휴진 중단’ 결정…‘지속가능한 저항’으로 전환 서울대병원 교수들이 휴진을 중단하고 ‘지속 가능한 방식의 저항’으로 투쟁 방식을 바꾸기로 했다. 이에 따라, 지난 17일부터 5일째 이어진 서울대병원 전면 휴진은 종료된다.서울의대학-서울대병원 교수협의회 비상대책위원회는 서울대병원, 분당서울대병원, 서울시보라매병원, 서울대병원강남센터 등 4곳 병원 전체 교수 대상으로 투표를 실시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21일 밝혔다.비대위에 따르면, 이번 투표에서 전체 응답자 948명 중 698명(73.6%)이 휴진을 중단하고 ‘지속 가능한 방식의 저항’으로 전환해야 한다고 답했다. 휴진을 지속해야 한다는 의견은 192명(20.3%)에 그쳤다. 구체적인 활동 방식에 관한 질문에서는 ‘정책 수립 과정 감시와 비판, 대안 제시’가 응답자 75.4%의 동의를 얻었다. ‘범의료계와의 연대’는 55.4%의 동의를 얻었다. 비대위는 지난 6일 정부에 전공의 행정처분 취소 등을 요구하며 무기한 휴진을 결의했고, 지난 17일부터 응급·중증·희귀질환 등을 제외한 외래 진료와 정규 수술 및 시술을 중단했다. 이번 휴진에는 네 곳 병원 진료 교수 중 54.8%가 참여했다.비대위는 전면 휴진을 중단하기로 결정한 배경으로 환자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을 꼽았다.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위원들이 환자 피해에 대한 우려를 전했고, 환우회와 소비자단체 등이 휴진 결정을 철회해달라고 호소한 것도 영향을 끼쳤다.비대위는 “정부는 불통이지만 우리는 국민의 목소리를 외면할 수 없다”며 “우리가 전면 휴진을 중단하는 이유는 당장 지금 발생할 수 있는 환자의 피해를 그대로 둘 수 없어서이며, 무능한 정부의 설익은 정책을 받아들여서가 아니다”고 강조했다.비대위는 “앞으로 닥칠 의료계와 교육계의 혼란과 붕괴의 책임은 전적으로 정부에 있다”며 “우리는 저항을 계속할 것이고, 정부의 무책임한 결정으로 국민 건강권에 미치는 위협이 커진다면 다시 적극적인 행동을 결의하겠다”고 밝혔다.오남석 기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