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정치

‘장관 공백’ 행안부, 지역화폐 예산 전액삭감 추진…野와 충돌 불가피

노기섭 기자
노기섭 기자
  • 입력 2023-06-07 07:53
댓글 1 폰트

photo이미지 크게보기 지난달 4일 행정안전부 장관 직무대행을 맡고 있는 한창섭 행안부 차관이 정부서울청사에서 무분별한 정당 현수막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기획재정부에 제출한 예산요구안에서 지역화폐 사업 제외


행정안전부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지역사랑상품권(지역화폐) 예산 전액 삭감을 추진한다. 이에 따라 지역화폐 예산을 사수하려는 더불어민주당과 국회 심의 과정에서 충돌이 불가피해 보인다.

행안부는 지역사랑상품권 사업을 제외한 2024년도 예산요구안을 지난달 31일 기획재정부에 제출했다고 6일 밝혔다. 기재부는 매년 5월 말 각 부처로부터 예산 요구안을 받은 뒤, 관계 부처 ·지방자치단체 의견 수렴 등을 거쳐 정부 예산안을 편성해 9월 초 국회에 제출한다. 지역사랑상품권은 이재명 민주당 대표가 성남시장 시절부터 지역 소상공인 보호 차원에서 역점 추진한 사업이어서 ‘이재명표 예산’으로도 알려져 있다. 이번에 행안부가 전액 삭감을 추진하면서 국회 예산 심사 과정에서 여야 간 충돌이 예상된다.

행안부는 지난해 2023년 예산안 편성 과정에서 4700억 원의 지역사랑상품권 예산을 요구했고, 기재부는 이를 전액 삭감했다. 하지만 결국 국회에서 여야 대립 끝에 3525억 원이 편성된 바 있다. 지역사랑상품권의 2022년 본예산은 6052억 원이었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지난해부터 ‘지역화폐는 효과가 개별 지자체에 한정되는 지자체 고유 사무로, 국가가 나라 세금으로 전국 모든 지자체에 (지원)해주는 건 사업 성격상 맞지도 않다’는 견해를 밝혀왔다. 추 부총리는 올해 2월에도 "지역화폐 등은 지방 재정문제"라는 입장을 재확인했다.

올해 지역사랑상품권 예산이 전년보다 40% 넘게 줄어들자 다수 지자체는 상품권 할인율을 낮추거나 발행 규모를 축소했다. 또한 행안부는 지자체가 1인당 구매한도와 보유한도를 축소하도록 했다. 지역사랑상품권은 통상적으로 국비와 지방비 지원을 통해 10% 할인된 가격으로 지자체가 발행한다. 지역사랑상품권을 발행하는 지자체는 2007년 17개에 불과했지만 2021년 2월 기준 191개(광역 10개+기초 181개)로 급증했다. 국비 보조금 지원은 2019년 본격적으로 시작됐으며 특히 2020년 코로나19 확산을 계기로 급증했다.

노기섭 기자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국과수 조사 결과 음주대사체 검출…김호중 측 “공연은 예정대로”
국과수 조사 결과 음주대사체 검출…김호중 측 “공연은 예정대로” 뺑소니 혐의로 입건된 가수 김호중(33)과 그의 소속사를 압수수색한 경찰이 결국 혐의를 입증할 결정적 증거물인 블랙박스 메모리카드를 찾지 못했다. 아울러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 조사 결과 그의 소변에서 음주대사체가 검출됐다는 소견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김호중 측은 “음주는 억울하다”는 입장을 반복하면서 18일 창원 콘서트를 강행할 의지를 밝혔다.16일 오후 6시 35분부터 약 3시간 동안 김호중의 자택과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 사옥 등을 압수수색한 경찰은 사고 차량 블랙박스 메모리카드를 찾는 데 집중했지만 확보하지 못했다. 앞서 김호중 측은 문화일보에 “매니저가 직접 제거해 파손했다”고 주장한 바 있다.(본지 16일 단독보도) 음주 여부를 밝히는 직접 증거로 활용하기는 어려워졌지만, 소속사가 핵심 증거를 의도적으로 훼손했기 때문에 이런 정황이 음주를 은폐하려는 간접적인 정황이 될 수 있다.또한 경찰은 17일 오후 국과수로부터 김호중의 소변 감정 결과를 전달받았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국과수는 ‘김 씨가 사고 후 소변 채취까지 약 20시간이 지난 것에 비춰볼 때 음주판단 기준 이상으로 음주대사체가 검출돼 사고 전 음주가 있었을 것으로 판단된다’는 소견을 낸 것으로 전해졌다.하지만 김호중 측은 “음주는 사실이 아니며 억울하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또한 18, 19일 창원에서 열리는 공연을 비롯해, 다음 주중 서울, 다음 주말 김천 공연 역시 예정대로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경찰은 사고 당일 유흥주점엔 소속사 관계자 뿐 아니라 래퍼 출신 유명 연예인 A 씨도 동석했던 것으로 파악해 그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또한 해당 유흥주점의 폐쇄회로(CC)TV 영상도 분석 중이다.안진용 기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