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방송·연예

[단독] 구속 기간 만료 박수홍 친형, 석방되나? … 검찰 기소가 관건

안진용 기자
안진용 기자
  • 입력 2022-10-06 11:42
  • 수정 2022-10-06 14:26
댓글 폰트

이미지 크게보기 방송인 박수홍



횡령 혐의로 사전 구속된 방송인 박수홍의 친형의 구속 기한 만료까지 하루가 남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 기간이 지나면 친형을 석방해야 하기 때문에, 기한 만료 전 검찰의 기소 여부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올랐다.

박수형의 친형인 박모 씨는 사전구속영장이 청구돼 지난 9월13일 구속됐다. 검찰 수사 단계에서 피의자 구속기간은 10일이다. 이를 기준으로 볼 때 박씨의 1차 구속 수사 기한은 이미 지났다. 하지만 검찰이 보강수사를 위해 기한을 연장할 수 있다. 이에 따라 담당 검사는 기한 연장을 신청했고 법원이 이를 허가했다.

만약 구속 기간 만료까지 검찰이 기소 여부를 판단하지 못하면, 친형은 석방된 상태로 추후 조사를 받게 된다. 이 때문에 검찰은 7일 박씨에 대한 기소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구속 기소될 경우 박씨는 구속 상태가 계속되며 향후 구치소와 법원을 오가며 재판을 받게 된다. 만약 불구속 기소된다면 석방된 후 법적 다툼을 벌인다. 하지만 검찰이 사전 구속영장 청구 단계에서 확인된 박씨의 횡령 규모를 21억 원으로 산정해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5억 원 이상)에 해당되는 사안인 만큼, 불구속 기소로 이어질 가능성은 낮다는 것이 법조계의 설명이다.

박씨와 함께 또 다른 피의자인 형수 이모 씨의 기소 여부에도 관심이 쏠린다. 박수홍은 지난해 4월 횡령 혐의로 소송을 제기할 때 형과 형수 내외 모두를 상대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검찰은 조사 단계에서 두 사람의 공모 관계 및 주범과 종범 여부 등을 따진 것으로 알려졌다.

박수홍의 법률 대리인인 노종언 변호사는 “친형의 구속 만료 기간을 하루 앞두고 있다. 대질 조사를 포함한 대다수 조사를 마친 만큼 검찰이 구속 기한 만료 전 기소 여부를 판단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안진용 기자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관련기사
문화일보 주요뉴스
16강 상대 브라질, 선수 줄부상으로 비상…“제주스·텔리스 ‘아웃’”
16강 상대 브라질, 선수 줄부상으로 비상…“제주스·텔리스 ‘아웃’”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에서 대한민국과 맞붙게 된 우승 후보 브라질이 선수들의 줄부상에 신음하고 있다.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브라질축구협회는 3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알렉스 텔리스(세비야)와 가브리에우 제주스(아스날)가 이날 오전 오른쪽 무릎 자기공명영상(MRI) 검사를 통해 부상 정도를 확인했고, 카타르 월드컵 기간 내 회복이 불가능하다는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브라질 매체 글로부도 “공격수 제주스와 센터백 텔리스가 월드컵에서 빠진다. 두 선수 모두 검사 결과 오른 무릎 부상이 확인됐다”고 보도했다.텔리스는 전날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카메룬과 월드컵 조별리그 G조 3차전(브라질 0-1 패)에 선발 출전했으나 상대 선수와 충돌한 뒤 무릎 통증을 호소했고, 후반 초반 눈물을 흘리며 그라운드를 벗어났다.제주스는 선발로 나서서 64분을 소화했는데, 역시 무릎 상태가 좋지 않았다.글로부는 “제주스는 아스날에서 뛸 때부터 통증을 느끼고 있었다. 회복에는 약 한 달이 걸릴 것으로 보여 남은 월드컵 경기 출전은 어려울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텔리스는 상태가 더 좋지 않다. 아직은 아니지만 심한 경우 수술로 이어질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2002 한일 월드컵 이후 20년 만의 정상 탈환에 도전하고 있는 브라질은 조별리그 3경기를 치르면서 선수 5명을 잃었다. 주축인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가 세르비아와 1차전을 치르다 오른쪽 발목을 다쳐 이후 두 경기에 출전하지 못했고, 다닐루와 알렉스 산드루(이상 유벤투스)도 각각 발목, 엉덩이 근육을 다쳐 카메룬전에 결장했다.브라질은 한국 축구 대표팀과 한국시간으로 6일 오전 4시 도하 스타디움 974에서 16강전을 치른다.네이마르가 이 경기에서 뛸 수 있을지는 아직 미지수다. 호드리구 라즈마르 브라질 대표팀 팀 닥터는 “네이마르와 산드루는 16강전까지 회복할 가능성이 있다. 아직 공을 가지고 훈련을 하지는 않았다. 3일 공을 가지고 훈련할 예정이며, 어떻게 소화하느냐에 따라 출전 여부가 결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다닐루에 대해선 “3일부터 다른 선수들과 정상적으로 훈련을 할 수 있을 것이다. 모든 게 괜찮다면, 다음 경기에 뛸 가능성은 매우 높다고 생각한다”고 긍정적인 답변을 내놨다.노기섭 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기사 댓글

댓글 영역은 접힘 상태로 기본 제공되며, ON/OFF 버튼을 통해 댓글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