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전체
영화
가요
방송·연예

박해미, 남편과 협의이혼…“양육권·재산분할 비공개 방침”

기사입력 | 2019-05-14 15:41

[연합뉴스 자료사진] 배우 박해미 [연합뉴스 자료사진]

배우 박해미(55) 씨가 음주운전 사망사고를 낸 남편 황민(46) 씨와 이혼했다.

박 씨의 법률대리인 송상엽 변호사는 14일 “두 분이 협의 이혼하기로 합의했다”며 “자녀 양육이나 재산분할 등 이혼에 따른 세부 사항은 상호 일절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황 씨는 지난해 8월 음주운전 교통사고를 내 뮤지컬 단원 등 2명이 숨지고 자신을 포함한 3명이 다쳤다. 조사결과 당시 황 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인 0.104%였으며 승용차는 시속 167㎞로 달린 것으로 확인됐다.

법원은 지난해 12월 황 씨에게 징역 4년 6월을 선고했다.

박 씨는 황 씨와 1995년 결혼했으며 두 사람 슬하에 아들 한 명을 뒀다.

박 씨는 지난해 뮤지컬 ‘오! 캐롤’ 출연 이후 작품을 쉬고 있으며, 지난달 공공티켓예매플랫폼 ‘문화N티켓’ 홍보대사로 임명돼 대외 행보를 재개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