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스포츠

‘캡틴’ SON, EPL 복귀전서 결승골 도움…토트넘 4위로

조성진 기자
조성진 기자
  • 입력 2024-02-11 07:15
  • 수정 2024-02-11 07:23
댓글 1 폰트

photo이미지 크게보기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11일 영국 런런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024 EPL 24라운드 브라이턴과의 홈 경기에서 승리한 후 관중석을 향해 박수를 치고 있다. AP 뉴시스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탈락 후 소속팀에 복귀한 돌아간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복귀전에서 역전 결승골을 이끌어냈다.

1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024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에서 토트넘은 브라이턴과의 홈 경기에서 2-1로 역전승을 거뒀다. 14승 5무 5패 승점 47이 된 토트넘은 한 경기를 덜 치른 애스턴 빌라(승점 46)를 5위로 끌어내리고 4위로 올라섰다.

아시안컵을 마치고 팀에 돌아 온 손흥민은 이날 선발로 출전하지 않고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리며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했다. 전반 17분 브라이턴 미드필더 파스칼 그로스에 페널티킥 골을 내주고 끌려가던 토트넘은 후반 16분 손흥민이 교체 투입을 준비하는 순간 동점골을 넣었다. 파페 사르가 쿨루셉스키의 패스를 받아 골을 성공시켰다.

후반 17분 로드리고 벤탄쿠르와 교체돼 손흥민이 투입되자 부주장 크리스티안 로메로는 팔에 두르고 있던 주장 완장을 손흥민에게 넘겨줬고 홈팬들은 환영의 박수를 보냈다. 주 포지션인 왼쪽 윙어로 배치된 손흥민은 후반 20분 역습 과정에서 브레넌 존슨에게 침투패스를 전달하며 가벼운 몸놀림을 보였다.

이후에도 제임스 메디슨 등과 패스를 주고받으며 측면 공격을 주도하던 손흥민은 1-1로 맞선 후반 추가 시간 6분 히샤를리송의 침투패스를 받아 측면을 돌파했고 문전을 향해 왼발로 땅볼 크로스를 올렸다. 상대 문전으로 달려들던 브레넌 존슨이 공을 차 넣어 2-1을 만들었다.

손흥민의 리그 6호 도움. 이로써 리그 성적은 12골 6도움이 됐다.

조성진 기자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교수님 키스에 “안돼요 선생님” 명문대 여대생의 폭로 영상
교수님 키스에 “안돼요 선생님” 명문대 여대생의 폭로 영상 중국의 명문대 박사과정 여학생이 지도교수가 지속적으로 성희롱했다고 폭로해 파문이 일고 있다. 특히 이 여학생은 지도교수가 물리적, 언어적으로 성적인 괴롭힘을 가했고 이를 거부했다는 이유로 자신에게 박사학위 취득을 막겠다고 협박했다고 주장했다.22일(현지시간) AP 통신에 따르면 자신을 인민대 인문대에서 공부한 ‘왕디’라고 밝힌 이 여학생은 전날 웨이보에 올린 59분짜리 영상에서 자신의 신분증을 잠깐 들어 올려 보여준 뒤 미투(Me too) 폭로를 했다. 마스크를 쓴 채 영상에 나온 그는 인민대의 전 부학장이자 전 공산당 대표였던 자신의 지도교수가 2년 넘게 자신에게 무보수로 많은 임무를 부과했고 질책했으며, 그를 거부하자 졸업을 못 하게 하겠다고 협박했다고 밝혔다. 특히 왕디는 해당 교수가 2022년 5월 사무실로 와달라고 요청했던 문자 메시지와 강제로 키스하려고 하자 "안돼요. 선생님"이라며 저항하는 음성 파일을 성희롱 증거로 공개했다. 왕디는 "지금 이 순간, 나는 더는 참을 수 없고 물러설 곳이 없다. 그래서 공개적으로 말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인민대는 왕디의 주장을 조사하기 위한 태스크포스팀을 꾸린 상태다. 인민대 측은 "교수의 비윤리적 행동에 대해서는 무관용이 원칙이며, 며칠 내 조사 결과를 발표하겠다"고 밝혔다.다만 AP는 이 같은 내용을 보도하며 "중국공산당은 강력한 사회적 운동을 자신의 권력에 대한 잠재적 위협으로 간주한다"면서 "지난 6월 미투 운동의 일환으로 여성의 권리를 촉진했던 중국 기자가 국가 권력 전복을 선동한 혐의로 징역 5년을 선고받았다고 그의 지지자들이 밝힌 사례가 있다"고 지적했다.임정환 기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