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국제

SF 소설가들이 국방전략을? 프랑스의 국방 혁신 실험

김현아 기자
김현아 기자
  • 입력 2023-06-07 10:16
  • 수정 2023-06-07 10:29
댓글 0 폰트

photo이미지 크게보기 프랑스 ‘레드팀 디펜스’ 구성원 소개 사진. 레드팀디펜스 홈페이지 캡처



프랑스 하원의 4130억 유로(약 574조 원) 규모 국방예산안 표결을 앞두고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이 집중하고 있는 ‘레드팀 디펜스’(레드팀)의 역할이 주목받고 있다. 군과는 관계가 없어 보이는 과학소설(SF) 작가들과 그래픽 디자이너들이 대거 포진했지만 엄연한 국방혁신국(AID) 주도 프로그램으로, 인류의 상상력을 동원해 향후 30년래 다가올 ‘미래 전쟁’을 대비해보겠단 구상이다.

6일(현지시간) 프랑스24에 따르면 프랑스 하원은 오는 7일 2024~2030년 국방비 예산안에 대한 표결을 진행한다. 이전 7년 간의 예산안 대비 30% 증가한 4130억 유로 규모다. 마크롱 대통령 정부는 프랑스가 현재와 미래의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국방비를 대폭 늘려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대표적인 것이 레드팀에 대한 100억 유로의 혁신 예산이다.

레드팀은 2018년 신설된 AID 주도 기밀 프로그램이다. 하지만 팀 구성원 중 군인은 ‘제로’. 십여 명의 SF 소설 작가들과 그래픽 디자이너들이 포함돼 2030~2060년 사이 미래 위협을 상상하며 소설을 쓰고, 미래 이미지를 그린다. 프로젝트 운영 및 관리는 파리과학인문대(PSL)가 맡고 있다.

다소 허무맹랑한 프로젝트로 보일 수 있지만, 오히려 그 점이 핵심이다. 국방부 등 기존 관료들이 갖고 있는 선입견과 편견, 또 조직 구조에서 벗어나 새로운 미래 위협을 그려보자는 취지다. 현재까지 세 번의 시나리오가 나왔고, 이달 말 마지막 시나리오가 군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 중 두 가지의 이야기는 내년 초 서적으로도 출간된다. 물론 기밀 프로젝트이기 때문에, 대중판은 기밀 내용이 포함되지 않게끔, 또 잠재적 적에게 ‘나쁜 아이디어’를 주지 않게끔 편집될 예정이다.

현재 프랑스 외 미국, 영국 국방부도 이와 관련한 혁신 프로젝트에 뛰어든 상태다. AID 소속 장 밥티스테 사령관은 “국방 부문뿐 아니라 더 야심찬 프로그램을 도입할 수 있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며 “확실한 것은 이 모험이 끝나지 않을 것이란 점”이라고 강조했다.

김현아 기자

photo이미지 크게보기 프랑스 ‘레드팀 디펜스’ 소개 사진. 레드팀디펜스 홈페이지 캡처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국과수 조사 결과 음주대사체 검출…김호중 측 “공연은 예정대로”
국과수 조사 결과 음주대사체 검출…김호중 측 “공연은 예정대로” 뺑소니 혐의로 입건된 가수 김호중(33)과 그의 소속사를 압수수색한 경찰이 결국 혐의를 입증할 결정적 증거물인 블랙박스 메모리카드를 찾지 못했다. 아울러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 조사 결과 그의 소변에서 음주대사체가 검출됐다는 소견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김호중 측은 “음주는 억울하다”는 입장을 반복하면서 18일 창원 콘서트를 강행할 의지를 밝혔다.16일 오후 6시 35분부터 약 3시간 동안 김호중의 자택과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 사옥 등을 압수수색한 경찰은 사고 차량 블랙박스 메모리카드를 찾는 데 집중했지만 확보하지 못했다. 앞서 김호중 측은 문화일보에 “매니저가 직접 제거해 파손했다”고 주장한 바 있다.(본지 16일 단독보도) 음주 여부를 밝히는 직접 증거로 활용하기는 어려워졌지만, 소속사가 핵심 증거를 의도적으로 훼손했기 때문에 이런 정황이 음주를 은폐하려는 간접적인 정황이 될 수 있다.또한 경찰은 17일 오후 국과수로부터 김호중의 소변 감정 결과를 전달받았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국과수는 ‘김 씨가 사고 후 소변 채취까지 약 20시간이 지난 것에 비춰볼 때 음주판단 기준 이상으로 음주대사체가 검출돼 사고 전 음주가 있었을 것으로 판단된다’는 소견을 낸 것으로 전해졌다.하지만 김호중 측은 “음주는 사실이 아니며 억울하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또한 18, 19일 창원에서 열리는 공연을 비롯해, 다음 주중 서울, 다음 주말 김천 공연 역시 예정대로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경찰은 사고 당일 유흥주점엔 소속사 관계자 뿐 아니라 래퍼 출신 유명 연예인 A 씨도 동석했던 것으로 파악해 그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또한 해당 유흥주점의 폐쇄회로(CC)TV 영상도 분석 중이다.안진용 기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