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인물결혼했습니다

‘날라리’와 ‘노는 언니’의 만남

  • 입력 2023-09-27 08:54
댓글 0 폰트

photo이미지 크게보기



■ 결혼했습니다 - 구성범(35)·정선미(여·35) 부부

‘날라리와 노는 언니.’ 저(선미)와 남편이 서로에게 가진 첫인상입니다. 결과적으로 날라리와 노는 언니가 만나 결혼했죠.

저희는 10년 전 같은 교회를 다니면서 알게 됐어요. 당시 남편은 화려한 피어싱을 하고, 마치 반항아처럼 꾸미고 다녔어요. 첫인상이 좋을 리 없었죠. 남편 역시 제가 화려한 옷을 입고 다녀 속된 말로 ‘노는 언니’ 같았대요. 교회 사람들끼리 ‘가장 날라리 같은 사람’을 가리키는 이미지 게임을 한 적이 있는데, 저희 둘 다 서로를 찍었죠. 서로 첫인상이 별로라는 속마음을 일찌감치 오픈해서 그런지 금방 친해졌어요. 물론 어디까지나 친구로요. 때론 연애상담을 하기도 했거든요.

그러다 갑자기 ‘저스트 프렌드’였던 저희 관계에 균열(?)이 생겼어요. 교회 수련회를 마치고 남편이 저를 집까지 데려다준다고 했어요. 별 의미 없을 수 있는 남편의 선의에 괜히 설레더라고요. 요즘 말로 ‘심쿵’했죠. 그날 고민 끝에 남편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냈어요. “나는 네가 좋은 것 같아. 근데 생각 좀 해볼 필요가 있겠지?” 제 문자를 보고 남편이 바로 전화했어요. 저에게 문자 내용이 진심이냐면서 자기도 오랜 기간 저에게 호감을 느끼고 있었다고 고백하더라고요. 친구 관계를 깨고, 연인이 된 거죠.

4년 연애한 뒤 지난 2019년 9월 결혼식을 올리며 부부가 됐어요. 날라리와 노는 언니 이미지였던 저희는 결혼 후 삶이 완전히 달라졌어요. 열심히 돈을 모아 결혼 4년 만에 내 집 마련도 이뤘어요. 또 유기견 한 마리도 입양해 키우고 있어요. 같은 목표를 향해 함께 최선을 다해 살고 있죠. 그러면서 각자의 꿈도 이루기 위해 노력하고 있어요. 기타리스트인 남편은 평생 음악을 하면서 사는 게 꿈이에요. 앞으로도 각자, 또 부부로서 함께 꿈을 키워 나갈게요.

sum-lab@naver.com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em class='label'>[속보]</em> ‘대장동 의혹 증인’ 유동규, 의문의 교통사고…“트럭이 뒤에서 추돌”
[속보] ‘대장동 의혹 증인’ 유동규, 의문의 교통사고…“트럭이 뒤에서 추돌” 대장동 개발 사업 특혜 의혹 재판의 핵심 증인인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본부장이 5일 의문의 교통사고를 당해 병원으로 후송됐다.6일 경찰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 30분쯤 경기 의왕시 부곡동 봉담과천도시고속화도로 봉담 방향 도로에서 유 전 본부장이 탄 승용차가 5t 화물차와 부딪히는 사고가 났다. 당시 유 전 본부장의 차량은 대리 기사가 운전했던 것으로 알려졌다.유 전 본부장은 뒷좌석에 탑승하고 있었으며, 그와 대리 기사 외 다른 동승자는 없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유 전 본부장은 두통과 허리 통증을 호소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정치평론가 유재일 씨도 이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에 “유동규 대표가 타고 있던 차량을 뒤에서 트럭이 추돌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그는 “차가 180도 회전 후 중앙분리대와 충돌했고 유 대표는 두통과 요통을 호소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유 대표가) 머리 CT 촬영 후 귀가 중”이라고 밝혔다.그러면서 “(유 대표가) 내일 라이브는 경과를 보고 진행하겠다고 한다”라며 “내일 오후에 상황을 다시 업데이트하겠다”고 덧붙였다. 유재일 씨는 “대장동이 왜 필요했으며, 어떻게 작동했는지가 설명돼야 한다”며 지난 2월부터 유 전 본부장과 대화를 나누는 영상을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올려왔다.노기섭 기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