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사회

정유라 “엄마 세번째 수술…염치없지만 도와달라” 계좌번호 공개

노기섭 기자
노기섭 기자
  • 입력 2023-03-24 01:39
  • 수정 2023-03-24 06:01
댓글 146 폰트

photo이미지 크게보기 최서원 씨 딸 정유라 씨가 지난해 5월 19일 오후 경기 수원시 팔달구 지동시장에서 열린 강용석 무소속 경기도지사 후보 유세에서 찬조 연설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근혜 정부 시절 국정농단 사건으로 복역 중인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가 어머니의 재수술 소식을 전하며 도움을 요청했다.

정 씨는 2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엄마가 어깨 세 번째 수술이신데 잦은 수술로 염증이 생겨서 재수술이 또 필요하다고 한다”며 “연세도 많으신데 전신 마취를 몇 번인지”라고 썼다. 정 씨는 어머니의 거듭된 수술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도 호소했다. 그는 “이번 수술과 재수술 그리고 병원 연장으로 또 병원비가 들게 생겼다. 염치 없는것 알지만 도와주시면 감사하게 쓰겠다”며 자신의 계좌번호를 공개하고 최 씨의 수술비 모금에 나섰다. 정 씨는 페이스북 계정 ‘소개’란에도 병원비 후원 계좌를 올려놨다.

정 씨는 또 역술인 ‘천공’을 자신의 어머니에 빗댄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에 대해서도 날선 비판을 가했다. 정 최고위원 부인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 조민 씨를 인턴으로 합격시킨 한일병원에 재직 중이라는 기사를 캡처해 올리기도 했다. 정 씨는 “애먼 남의 마누라, 남의 엄마한테 신경 좀 끄시고 본인 마누라 간수나 잘하라”라며 “‘너 자신을 알라’라는 말을 해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정 씨는 21일에도 자신과 대립각을 세우고 있는 민주당 의원들을 빗대 “엄마를 힘들게 하는 정치인들 제발 다 없어졌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내비치기도 했다.

노기섭 기자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일보 주요뉴스
한동훈 “김영주와 함께 정치하고 싶어” 김영주 “늦지 않게 답”
한동훈 “김영주와 함께 정치하고 싶어” 김영주 “늦지 않게 답”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이 1일 최근 더불어민주당을 탈당을 선언한 4선 김영주 국회부의장(서울 영등포갑)을 만나 “경륜·상식 있고 합리적인 김영주 부의장과 같은 분과 정치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김 부의장은 “오늘 민주당에 탈당계를 제출했다. 늦지 않게 답하겠다”고 답한 것으로 전해졌다.정치권에 따르면 김 부의장은 이날 서울 종로구 한 식당에 예정 시간보다 10분 먼저 도착해 한 위원장을 기다렸다. 한 위원장도 뒤따라 도착해 김 부의장에게 깍듯이 인사했다. 한 위원장은 김 부의장에게 공손히 물을 따라주며 “오늘 3·1절 행사에 안 오셨죠. 안 보이시던데”라고 말을 건네며 분위기를 풀어갔다. 김 부의장은 “국회의장이 가면 부의장은 안 간다”고 답했다. 이런 장면은 모두 언론에 공개됐다. 이후 이어진 만찬 회동에서 김 부의장이 주로 말하고, 한 위원장이 고개를 끄덕이며 경청하는 모습이었다. 이날 회동은 한 위원장의 요청에 김 부의장이 응하면서 성사됐다. 국민의힘 관계자는 “김 부의장 입당이 가시화됐다고 보고, 서울 영등포갑 우선(전략)공천 등을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김 의원이 국민의힘에 입당하면 이상민 의원에 이어 한동훈 비대위 출범 후 민주당으로 여당으로 당적을 변경한 두 번째 현역이 된다.한편 김 부의장의 전략공천 등이 검토되는 영등포갑은 역대 9차례 총선에서 민주당 계열 정당이 6번 당선된 국민의힘 ‘험지’로 꼽힌다. 국민의힘은 예비후보 4명이 출마한 영등포갑에 공천을 확정하지 않고 사실상 김 의원을 위해 자리를 비워둔 상태다. 정영환 공천관리위원장은 브리핑에서 ‘김 의원의 영등포갑 공천을 염두에 두고 있냐’는 물음에 “우리 당 입장에서 매우 중요한 사안”이라며 “어느 지역에 할 건지는 비밀에 부치겠다”고 답했다. 임정환 기
기사 댓글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