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뒤로가기
검색/메뉴
검색
메뉴
정치

[속보]北 단거리탄도탄 동해 발사…軍, SLBM 등 추가 도발 주시

정충신 선임 기자
정충신 선임 기자
  • 입력 2022-09-25 08:20
  • 수정 2022-09-25 08:45
댓글 폰트
尹정부 출범 후 5번째 미사일 도발 ‘무력시위’성격
23일 부산항 입항 美핵항모 이달말 한미연합해상훈련 반발


이미지 크게보기북한 미사일 발사 북한 미사일 발사 장면. 연합뉴스



북한이 25일 아침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25일 오전 6시 53분쯤 평안북도 태천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1발을 포착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우리 군은 감시 및 경계를 강화한 가운데 한미 간 긴밀하게 공조하면서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탄도미사일 발사 기준으로 보면 북한은 지난 6월 5일 단거리 탄도미사일(SRBM) 8발을 한꺼번에 발사한 뒤 113일째인 이날 다시 발사했다. 북한은 올해 들어 탄도미사일을 17차례, 순항미사일을 2차례 발사해 군에 포착되고 언론에 공개됐다.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미사일 발사로만 보면 5번째다.

그동안 잠잠하던 북한이 지난 23일 미국 핵 추진 항공모함 로널드 레이건호(CVN-76)가 해군작전기지가 있는 부산항에 입항한 지 이틀 만에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것은 이달 말로 예정된 한·미 연합해상훈련에 대한 반발로 보인다.

레이건호는 유도미사일순양함 챈슬러스빌함(CG 62), 이지스 구축함 배리함(DDG 52) 등으로 구성된 미 항모강습단은 부산 작전기지로 입항한 데 이어 이달말 한국 해군과 연합훈련을 펼칠 예정이다. 북한은 미 전략자산의 전개에 맞춰 무력시위를 감행함으로써 한반도 정세 긴장 고조의 책임을 한미에 떠넘기고 내부 결속을 다지려는 것으로 추정된다.

북한이 단거리탄도미사일에 이어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등 추가 도발 징후도 포착되고 있다. 우리 군은 북한이 함경남도 신포 일대에서 SLBM 발사를 준비하는 동향을 포착하고 대통령실 등에 보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신포는 SLBM 생산·개발·시험 시설을 갖췄고 주변에 지상시험발사장도 있다.

앞서 지난 5월 7일 북한은 신포 앞바다에서 ‘미니 SLBM’으로 추정되는 단거리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한 바 있다. 북한은 지난 9일에는 ‘핵무력 정책’ 법제화를 외부에 공개해 공세적 무력 운영 기조를 명확히 밝히며 핵을 포기하지 않겠다고 못 박았다.

정충신 선임기자

이 기사를 친구들과 공유해 보세요.

관련기사
문화일보 주요뉴스
16강 상대 브라질, 선수 줄부상으로 비상…“제주스·텔리스 ‘아웃’”
16강 상대 브라질, 선수 줄부상으로 비상…“제주스·텔리스 ‘아웃’”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에서 대한민국과 맞붙게 된 우승 후보 브라질이 선수들의 줄부상에 신음하고 있다.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브라질축구협회는 3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알렉스 텔리스(세비야)와 가브리에우 제주스(아스날)가 이날 오전 오른쪽 무릎 자기공명영상(MRI) 검사를 통해 부상 정도를 확인했고, 카타르 월드컵 기간 내 회복이 불가능하다는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브라질 매체 글로부도 “공격수 제주스와 센터백 텔리스가 월드컵에서 빠진다. 두 선수 모두 검사 결과 오른 무릎 부상이 확인됐다”고 보도했다.텔리스는 전날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카메룬과 월드컵 조별리그 G조 3차전(브라질 0-1 패)에 선발 출전했으나 상대 선수와 충돌한 뒤 무릎 통증을 호소했고, 후반 초반 눈물을 흘리며 그라운드를 벗어났다.제주스는 선발로 나서서 64분을 소화했는데, 역시 무릎 상태가 좋지 않았다.글로부는 “제주스는 아스날에서 뛸 때부터 통증을 느끼고 있었다. 회복에는 약 한 달이 걸릴 것으로 보여 남은 월드컵 경기 출전은 어려울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텔리스는 상태가 더 좋지 않다. 아직은 아니지만 심한 경우 수술로 이어질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2002 한일 월드컵 이후 20년 만의 정상 탈환에 도전하고 있는 브라질은 조별리그 3경기를 치르면서 선수 5명을 잃었다. 주축인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가 세르비아와 1차전을 치르다 오른쪽 발목을 다쳐 이후 두 경기에 출전하지 못했고, 다닐루와 알렉스 산드루(이상 유벤투스)도 각각 발목, 엉덩이 근육을 다쳐 카메룬전에 결장했다.브라질은 한국 축구 대표팀과 한국시간으로 6일 오전 4시 도하 스타디움 974에서 16강전을 치른다.네이마르가 이 경기에서 뛸 수 있을지는 아직 미지수다. 호드리구 라즈마르 브라질 대표팀 팀 닥터는 “네이마르와 산드루는 16강전까지 회복할 가능성이 있다. 아직 공을 가지고 훈련을 하지는 않았다. 3일 공을 가지고 훈련할 예정이며, 어떻게 소화하느냐에 따라 출전 여부가 결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다닐루에 대해선 “3일부터 다른 선수들과 정상적으로 훈련을 할 수 있을 것이다. 모든 게 괜찮다면, 다음 경기에 뛸 가능성은 매우 높다고 생각한다”고 긍정적인 답변을 내놨다.노기섭 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안내 버튼

최근 12시간내
가장 많이 본 뉴스

기사 댓글

댓글 영역은 접힘 상태로 기본 제공되며, ON/OFF 버튼을 통해 댓글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본문 글자 크기를 조절하세요!

※ 아래 글자 크기 예시문을 확인하세요.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본인에 알맞은 글자 크기를 설정하세요.

닫기
좋은 기사는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