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전체
영화
가요
방송·연예

나르샤, 침대서 어깨 끈 내리고 아찔한 유혹

기사입력 | 2022-01-24 08:18


“기억으로 살아가는 거지”

가수 나르샤가 독보적인 섹시미를 과시했다.

24일 오전 나르샤는 개인 SNS에 “기억으로 그렇게 살아가는 거지”라며 셀카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나르샤는 강렬한 레드 컬러가 인상적인 원피스를 입고 침대에 누워있는 모습. 나르샤는 한쪽 어깨 끈을 내린 채 카메라를 바라보며 몽환적이면서도 신비로운 눈빛을 뽐내고 있다.

이를 본 아이비는 하트 이모티콘을, 김호영은 “사진은 너무 별 거가 아닌데?”라는 댓글을 남기며 나르샤 근황에 반가움을 드러냈다.

한편 나르샤는 지난 2016년 동갑내기 남편과 결혼했다.

[OSEN]
[사진] 나르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많이 본 기사 Top5

핫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