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전체
영화
가요
방송·연예

“사람한테 상처” 박수홍 출연에 ‘라스’ 시청률 7.7%

기사입력 | 2021-04-08 07:42

라디오스타 박수홍 [MBC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라디오스타 박수홍 [MBC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최근 금전 문제로 친형을 고소한 개그맨 박수홍의 등장에 MBC TV 예능 ‘라디오스타’ 시청률도 뛰어올랐다.

8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25분 방송한 ‘라디오스타’ 시청률은 6.8%-7.7%를 기록했다. 지난해부터 줄곧 3~5%대 시청률을 기록해온 것과 비교하면 급상승한 수치다.

전날 방송은 ‘전설의 콤비 특집’으로 꾸며져 주병진, 노사연, 박수홍, 박경림이 출연했다. 특히 최근 가족 간 갈등이 노출된 박수홍의 등장이 방송 전부터 관심을 모았다.

박수홍은 전날 방송에서 친형과의 법적 분쟁을 직접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반려묘 다홍과 관련한 이야기를 하면서 힘든 심경을 간접적으로 노출했다.

이따금 눈물을 보이기도 한 그는 “인생에서 힘든 시간을 겪고 있을 때 다홍이가 나를 구원해줬다”면서 “내가 자식이 없기 때문에 하나님이 나에게 주신 아이구나 생각이 든다”고 했다.

또 “사람한테 상처받는 일이 있었다”며 “내가 화가 나면 무서운 면이 있다. 순하게 보이지만, 진짜 싸우면 안 진다. 약해 보이는 사람이 결심하면 지지 않는다”고 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 “예전에는 다른 걸 채워주셨어도 가정을 이루는 건 욕심 내면 안 되는구나 생각했다. 내가 지켜야 하는 가족들이 있고 그것만으로도 만족했다. 그런데 지금은 그렇게 생각 안 한다”고 했다.

동시간대 방송한 KBS 2TV ‘트롯 매직유랑단’은 3.2%-3.3%, SBS TV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3.4%-4.2%의 시청률을 보였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Top5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