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은마아파트 간 나경원 “민주당 시장이 재건축 한다고?”

기사입력 | 2021-01-27 18:03

(서울=연합뉴스)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을 한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27일 오후 서울 강남구 대치동 은마아파트를 찾아 노후시설 등을 살펴본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1.1.27 [국회사진기자단] 은마아파트 방문한 나경원 전 의원 (서울=연합뉴스)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을 한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27일 오후 서울 강남구 대치동 은마아파트를 찾아 노후시설 등을 살펴본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1.1.27 [국회사진기자단]

“12억원 이하 부동산 재산세 50% 감면”

국민의힘 나경원 서울시장 경선후보는 27일 재건축·재개발 활성화를 거듭 약속하며 더불어민주당 후보들과 차별화를 꾀했다.

나 후보는 이날 서울 강남구의 대표적인 재건축 단지인 은마아파트를 방문해 “정말 이번에는 규제를 풀어드리겠다”며 “층고 제한을 풀고 용적률을 높여 드리겠다”고 약속했다.

나 후보는 이어 민주당 박영선 후보가 강남 재건축·재개발 필요성을 거론한 데 대해 “진정성이 있는지 의심스럽다”고 꼬집었다.

박 후보가 KBS 라디오에 출연해 “1980년대식 아파트를 더이상 지속하기는 힘들어 보인다”며 “재건축·재개발해야 한다”고 밝힌 데 대한 반응이었다.

나 후보는 박 후보를 겨냥해 “민주당의 큰 정책 아래서 움직여야 하는 민주당 출신 시장이 할 수 있는 한계가 있지 않겠느냐”고 반문했다.

민주당 우상호 후보가 지난 25일 주택공급대책 설명회에서 “나경원 안철수 후보의 부동산 공약은 투기꾼과 건설사를 위한 것”이라고 직격한 데 대해서도 “정말 답답한 일”이라고 맞받았다.

나 후보는 “투기 수요를 잡는다고 이 정부가 스물네 번 정책을 내놔서 뭐가 어떻게 바뀌었는가”라며 “현실을 직시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나 후보는 이밖에 1가구 1주택 장기 보유 노인이나 12억원 이하 부동산 보유자에 대한 재산세를 50% 감면하겠다고 공약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Top5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