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전체
영화
가요
방송·연예

“찬열, 교제중 걸그룹 등 10명 넘게 바람” 전 여친 주장 네티즌 폭로

기사입력 | 2020-10-29 09:59

[서울=뉴시스] 찬열. 2020.07.13. (사진 =SM 제공) [서울=뉴시스] 찬열. 2020.07.13. (사진 =SM 제공)

그룹 ‘엑소’ 멤버 찬열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한 네티즌이 폭로글을 올렸다.

29일 오전 온라인 커뮤니티에 ‘안녕하세요. ㅇㅅ멤버 ㅂㅊㅇ 전 여자친구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에서 “찬열이 교제 중 다른 여성을 만났다”는 취지의 주장을 제기했다.

지난 2017년 10월께 찬열이 먼저 연락했고 이후 ‘썸’을 타다 사귀게 됐다는 네티즌은 “늘 새로운 여자들과 놀기에 바빴다. 걸그룹도 있었고 유튜버 BJ, 댄서, 승무원”이라고 썼다. “내가 우스갯소리로 그랬잖아 바람피우려면 몰래 피우라고. 근데 정말 몰래 많이도 피웠더라. 내가 들은 것만 10명이 넘어”라고 덧붙였다.

찬열에게 속을 수밖에 없었던 이유로 “여자문제로 음악생활에 문제가 생기면 XX버리겠다는 말을 했다. 친한 지인에게조차 남자친구 존재를 숨겼다”고 주장했다.

그의 사생활을 폭로하게 된 이유에 대해서는 “세상 사람들이 얼마나 니가 나쁜 XX인지 알았으면 좋겠다”고 했다. 이 네티즌은 교제 사실을 인증하기 위해 찬열로 추정되는 남성과 함께 찍은 커플 사진을 올렸다 삭제했다.

이와 함께 찬열과 그룹 ‘블랙핑크’ 로제가 함께 찍은 사진까지 온라인에 다시 떠돌면서 찬열은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내리고 있다. 온라인 연예 매체 ‘디스패치’ 로고까지 합성한 이 사진은 이미 2018년 팬들 사이에서 가짜로 판명났던 사진이다. 그럼에도 이번 네티즌의 주장과 함께 다시 수면 위로 부상한 것으로 보인다.

<뉴시스>

<저작권자ⓒ '한국언론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많이 본 기사 Top5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