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코로나19 어제 73명 신규확진…지역발생 62명·해외유입 11명

최재규 기자 | 2020-10-17 09:44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7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73명 늘어 누적 2만5천108명이라고 밝혔다.

73명 가운데 지역발생이 62명, 해외유입이 11명이다.

신규 확진자는 지난 15일(110명) 세 자릿수로 올라섰지만, 전날(47명) 다시 두 자릿수로 떨어진 뒤 이틀째 100명 아래를 유지했다.

추석 연휴를 거치면서 이달 신규 확진자 수는 100명 안팎을 오르내리고 있다.

지난 1일부터 일별 확진자 수를 보면 77명→63명→75명→64명→73명→75명→114명→69명→54명→72명→58명→98명→91명(당초 102명에서 입항후 입국절차 거치지 않고 되돌아간 러시아 선원 11명 제외)→84명→110명→47명→73명 등이다.

최재규 기자 jqnote91@munhwa.com

관련기사

많이 본 기사 Top5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