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단양서 일가족 3명 실종…“급류 휩쓸린 노모와 딸 부부”

기사입력 | 2020-08-02 13:35

물에 빠진 사람 구조(PG) 물에 빠진 사람 구조(PG)

2일 오전 11시 55분께 충북 단양군 어상천면 심곡리에서 일가족 3명이 급류에 휩쓸려 실종됐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소방당국은 현장에 구조대를 급파해 수색 중이다.

실종자는 이 마을 A(72·여)씨와 딸 부부로 전해졌다.

단양군 관계자는 “밭의 배수로 물길을 내던 A씨가 급류에 휩쓸리자 이를 본 딸과 사위가 그를 구하려다가 함께 실종된 것으로 파악된다”고 설명했다.

그는 “현재 주변 도로가 물에 잠긴 상태여서 현장 접근에 어려움을 겪는 상황이며, 다행히 수위가 조금씩 내려앉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