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전체
영화
가요
방송·연예

카카오M과 MBC 손잡았다…30일 디지털 콘텐츠 사업 MOU 체결

김인구 기자 | 2020-06-30 14:31

김성수 카카오M 대표(왼쪽)와 박성제 MBC 사장이 양사 콘텐츠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한 후 악수하고 있다. 김성수 카카오M 대표(왼쪽)와 박성제 MBC 사장이 양사 콘텐츠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한 후 악수하고 있다.

카카오M이 MBC와 손잡고 디지털 콘텐츠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카카오M은 30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 김성수 카카오M 대표, 박성제 MBC 사장 등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양 사의 디지털·글로벌향 콘텐츠 지식재산(IP)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는 MBC 주요 콘텐츠의 디지털IP화,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TV·디지털 드라마 기획·제작, 양 사의 콘텐츠를 활용한 마케팅 커머스 사업 추진이 주요 핵심이다. 양 사는 MBC의 주요 프로그램들을 기반으로 디지털 콘텐츠를 기획·제작하고, 카카오M을 통해 선보일 계획이다. 또 양 사의 크리에이티브 역량을 활용해 글로벌 시장을 타깃으로 한 드라마를 공동으로 기획·제작하기로 했다. 그뿐 아니라 콘텐츠를 활용한 마케팅, 커머스 사업을 추진하며 이를 위해 합작법인을 설립하는 등 다양한 협업 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김 대표는 “독보적인 콘텐츠 IP와 크리에이티브를 보유한 MBC와 차별화된 오리지널 디지털 콘텐츠 사업 역량을 갖춘 카카오M이 힘을 합쳐, 플랫폼의 경계를 허물고 양 사의 사업 경쟁력을 높이는 시너지를 창출해낼 것”이라며 “특히 카카오M은 콘텐츠 IP 발굴 및 확보, 자체 제작 역량 강화를 위해 과감하게 투자해 온 만큼 이번 협력을 통해 카카오M의 오리지널 디지털 콘텐츠 사업 경쟁력을 한 단계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인구 기자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