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14일 취임 정세균 신임 총리 “문재인 정부 성공에 일조하겠다”

정충신 기자 | 2020-01-14 16:43

임명장 받은 뒤 文 대통령과 환담…“힘 모으면 틀림없이 성공 확신”
 
정세균 신임 국무총리는 14일 “많이 부족하지만 제가 가진 경험과 노하우가 있기에 그런 부분을 잘 살려 문재인 정부 집권 후반기를 성공적으로 이끄는 데 일조할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정 총리는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임명장을 받은 직후 가진 환담에서 “제가 어떤 일을 할 수 있을까, 또 어떤 일을 잘할 수 있을까 많은 생각을 해봤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총리는 “정말 최선을 다해 노력해 보고 싶다”며 “내각 국무위원과 많은 공직자가 함께 힘을 모으면 틀림없이 성공한 정부를 만들 수 있다고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또 정 총리는 “여러 가지로 부족한 저를 믿어 주시고 중책을 맡겨 주셔서 감사 말씀을 드린다”며 “꼭 제가 좋은 성과를 내서 보답해야겠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청문회가 참 힘든 과정”이었다면서 “이틀 동안 시험을 치르는데 (청와대) 민정과 국무조정실에서 많이 도와줘서 큰 어려움은 없이 통과하게 된 것 같아 그나마 다행”이라고 말했다.

특히 정 총리는 이날 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을 “잘 지켜봤다”며 “참 많은 도움을 제가 받을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 최선을 다해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청와대의) 세 분 실장님과 청와대 여러분도 잘 도와주시고 자주 소통하면서 우리가 힘을 모아 꼭 성공하는 정부가 되도록 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문 대통령은 이날 기자회견 뒤 정 총리 임명을 재가했으며, 정 총리 임기는 이날 0시부터 시작됐다고 청와대는 밝혔다.

정충신 선임기자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