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택시와 충돌사고 낸 BTS 정국 기소의견 송치

기사입력 | 2019-12-11 09:10

방탄소년단 정국[연합뉴스 자료사진] 방탄소년단 정국[연합뉴스 자료사진]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본명 전정국·22)이 지난 10월 발생한 교통사고와 관련해 경찰 조사를 받은 후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정국을 도로교통법 및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등의 혐의로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정국은 10월 말 서울 용산구에서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던 중 택시와 충돌하는 사고를 냈다. 당시 정국은 음주를 한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지난달 28일 정국을 한차례 소환해 조사를 마쳤다”며 “정국이 피해자와 원만히 합의했으나 사고 과정에서 과실이 커 기소 의견을 달아 송치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