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이해찬 “한국당 필리버스터 철회해야만 예산안 등 대화”

김병채 기자 | 2019-12-02 12:15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일 “자유한국당이 필리버스터(합법적 의사진행 방해) 신청을 공식 철회하고 국회를 정상 운영하겠다고 공개 약속할 때에만 예산안과 법안을 한국당과 대화해서 해결해 나가겠다”며 “한국당이 응하지 않으면 국회 정상 운영을 강조하는 (다른) 야당과 예산안과 처리 가능한 민생법안을 정기국회 내 처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한국당에 더 이상 끌려다니지 않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나 황교안 한국당 대표는 “선거제도 개편안과 검찰 개혁 법안은 반드시 막아내고, 3대 ‘문재인 게이트’의 실상을 끝까지 파헤치겠다”며 패스트트랙 법안 저지 방침을 거듭 밝혔다.

김병채·나주예 기자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