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택시에 신생아 깜박 놓고 내린 부모…기사도 몰라

기사입력 | 2019-05-21 08:36

다른 승객이 자고있는 아기 발견

독일에서 부모가 신생아를 택시에 두고 내려 몇 시간 만에 재회한 일이 벌어졌다.

20일(현지시간) dpa 통신에 따르면 이날 독일 북부 항구도시 함부르크에서 한 부부가 갓 낳은 아기와 함께 병원에서 택시를 잡아타고 집으로 향했다.

그러나 이 부부는 깜박 잊고 아기를 택시에 둔 채 내리고 문을 닫았다.

택시가 출발한 직후에서야 아버지는 아기를 두고 내렸다는 것을 깨닫고 택시를 뒤쫓아갔다.

그러나, 택시 기사는 이를 보지 못한 채 멀리 떠나가 버렸다.

아기 부모는 택시 서비스에 아기가 탄 택시의 위치를 파악하려 했지만 실패했다.

택시 기사는 뒷좌석에 아기가 있다는 것을 계속 인지하지 못한 채, 점심시간 동안 지하주차장에 택시를 주차해놓기도 했다.

택시로 돌아온 기사는 승객을 태우기 위해 몇 ㎞를 운전해 공항으로 갔다.

그곳에서야 택시에 탑승한 승객이 잠들어 있는 아기를 발견하고, 택시 기사는 경찰에 신고했다.

앰뷸런스가 출동해 아기의 건강 상태를 확인한 뒤 아기는 부모 품에 다시 무사히 안길 수 있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