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오피니언

식당 앞 묶여 있던 강아지에게 음란행위 한 20대 취객

기사입력 | 2019-05-19 11:27

유기견·개 동물 학대 (PG) 유기견·개 동물 학대 (PG)

새벽 시간 길거리에 묶여 있던 강아지에게 음란행위를 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이천경찰서는 공연음란 및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A(27)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9일 밝혔다.

A 씨는 지난 17일 오전 0시 20분께 이천시 부발읍의 한 식당 앞에 묶여 있던 강아지 위에 올라타 신체 일부를 접촉하는 등 음란행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강아지는 식당 주인이 기르던 생후 3개월 된 진돗개로 병원 치료를 받고 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A 씨는 일용직 노동자로, 사건 당시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하의를 내리고 주요 부위를 노출하고 있는 A 씨를 본 시민들의 신고로 출동해 A 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A 씨는 술에 취해 당시 상황을 기억하지 못한다고 진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

인터넷 유머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