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오피니언

文대통령, 아세안 3국 순방 마치고 서울 도착…국정상황 점검

기사입력 | 2019-03-16 23:47

한반도 비핵화 해법·민생경제 활력제고 대책 등 고민할 듯

문재인 대통령은 브루나이·말레이시아·캄보디아 등 아세안 3개국 국빈방문 일정을 마무리하고 16일 오후 서울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문 대통령은 참모진으로부터 주요 현안을 보고받고 앞으로의 국정운영 방향을 점검한다.

특히 순방 기간 미국과 북한 사이의 냉기류로 한반도 평화프로세스가 난관에 봉착했다는 우려가 제기된 만큼 문 대통령은 정확한 상황 파악 및 대책 마련에 힘을 쏟을 전망이다.

문 대통령은 또 아세안과 협력강화 등 순방 기간 거둔 성과를 되짚어보는 동시에 민생·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방안도 고민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10일 출국한 문 대통령은 12일까지 브루나이, 14일까지 말레이시아, 16일까지 캄보디아에 머물며 각 국가 정상들과 회담을 했다.

문 대통령과 각국 정상들은 향후 양자 간의 교류·협력을 강화할 것과 올해 말 한국에서 열리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의 성공에 힘을 모을 것 등에 공감대를 이뤘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

인터넷 유머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