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오피니언

시내버스 안에서 수증기 분출…승객 40여명 대피

기사입력 | 2019-02-18 07:33

사고 버스 내부 모습 [부산 경찰청 제공] 사고 버스 내부 모습 [부산 경찰청 제공]

17일 오후 9시 50분께 부산 기장 정관 곰내터널 인근을 지나던 A(39)씨가 운전하던 시내버스에서 수증기가 분출해 승객들이 대피하는 일이 발생했다.

수증기는 운전석 뒤편 버스 난방 장치인 라디에이터에서 발생했다.

A씨는 버스를 세우고 승객들을 대피시켰다.

승객 40여명은 다른 버스로 옮겨 타 귀가했고 다친 사람은 없었다.

경찰 관계자는 “라디에이터기 고장으로 온수가 누출된 것으로 추정된다”며 “버스 업체 등을 상대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

인터넷 유머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