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오피니언

홍준표, 이르면 14일 대표직 사퇴…‘선거 참패’ 책임

기사입력 | 2018-06-13 21:12

(서울=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가 열린 13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TV를 통해 출구조사 결과를 지켜보다 고개를 숙이고 상황실을 나서고 있다. 고개숙인 홍준표 대표 (서울=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가 열린 13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TV를 통해 출구조사 결과를 지켜보다 고개를 숙이고 상황실을 나서고 있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6·13 지방선거의 참패 책임을 지고 이르면 14일 대표직에서 사퇴할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당은 당일 오후 2시 여의도 당사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지방선거 후 당 수습 방안에 대해 논의할 방침이다.

홍 대표 측 관계자는 13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홍 대표는 지방선거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했지만 패배한 데 따른 책임을 피할 생각은 없다”면서 “대표직에 연연하지 않으며 출구조사 결과대로 나온다면 내일이라도 사퇴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홍 대표는 지방선거 투표 종료 직후 방송사 출구조사 결과 광역단체장 선거에서 대구시장과 경북지사 단 2곳에서만 승리하는 것으로 나타나자 자신의 페이스북에 “모든 책임은 내가 진다”라고 적었다.

홍 대표를 비롯한 당 지도부가 사퇴할 경우 비상대책위 체제를 거쳐 조기 전당대회 개최를 통한 새 지도부 구성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

인터넷 유머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