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전체
영화
가요
방송·연예

고현정 이어… 김사랑도 드라마 하차

안진용 기자 | 2018-02-13 11:07

tvN ‘…션샤인’ 돌연 물러나
“스케줄 문제로 협의끝 결정”

고현정 공백엔 박진희 투입


배우 고현정에 이어 김사랑(왼쪽 사진)까지 출연작에서 하차하며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사랑은 올해 하반기 방송되는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 출연한다고 알려졌으나 돌연 하차했다. 이 드라마는 ‘도깨비’, ‘태양의 후예’ 등을 집필한 김은숙 작가의 신작이라 대다수 배우들이 출연을 원하는 작품인 만큼 김사랑의 결정이 이례적이라는 반응이 많다.

당초 건강 상의 이유인 것으로 알려졌으나 12일 김사랑의 소속사 측은 “부득이한 스케줄 문제로 제작진과 협의 끝에 하차를 결정하게 되었다”며 “건강 상의 문제가 있다는 것은 커뮤니케이션 과정에서 실수가 있었으며 소속사로서 빠르게 정확한 소식 전하지 못해 혼란을 끼쳐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김사랑의 빈자리를 대신할 배우로는 김민정이 거론되고 있다. 김민정 측은 13일 제작진과 미팅을 갖고 합류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한편 제작진과 불협화음을 내며 SBS 수목극 ‘리턴’에 더 이상 출연하지 않는 고현정의 공백은 배우 박진희(오른쪽)가 메운다. 제작진의 출연 제안을 받고 심사숙고하던 박진희 측은 12일 SBS 측 담당자와 만난 후 출연을 결정했다. 박진희는 “제작진의 갑작스런 제안에 당황스러웠고 많은 고민을 했지만 제작진의 간곡함에 그 제안을 받아들이기로 했다”며 “‘리턴’이 시청자의 사랑을 끝까지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고현정의 하차 이유를 두고 설왕설래를 거듭하고 있는 ‘리턴’ 측은 “극을 이끌어가는 중심 인물인 최자혜 역을 맡은 박진희가 많은 두려움을 딛고 합류를 결정해줘서 고맙다”고 전했다.

안진용 기자 realyong@munhwa.com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AD]

인터넷 유머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