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오피니언

美 7함대 또 충돌사고…인명피해 없어도 ‘화들짝’

기사입력 | 2017-11-19 07:59

올들어 5번째…7함대 “日예인선이 들이받아”

해군 7함대 소속 구축함 ‘USS 벤포드’ [AP=연합뉴스 자료사진] 해군 7함대 소속 구축함 ‘USS 벤포드’ [AP=연합뉴스 자료사진]

미군 함정의 충돌사고가 또 발생했다고 미 언론들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서태평양을 관할하는 해군 7함대 소속 구축함 ‘USS 벤포드’는 이날 일본 사가미(相模) 만에서 일본 상업용 예인선과 부딪혔다.

예인훈련 도중, 예인선의 추진력이 떨어지면서 벤포드함을 들이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벤포드함은 경미한 충격을 입었으며,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다고 해군 7함대는 밝혔다.

7함대는 “사고경위 및 피해 조사가 마무리될 때까지 벤포드함은 해상에서 대기 중”이라고 밝혔다.

7함대 소속 전함의 충돌사고는 올해 들어 벌써 5번째라고 ABC방송은 지적했다.

지난 1월 미사일 순양함 ‘앤티텀’이 일본 도쿄만에서 좌초해 선체가 파손됐고, 5월에는 순양함인 ‘레이크 채플레인’이 한반도 작전 중 소형 어선과 충돌했다.

6월에는 이지스 구축함 ‘피츠제럴드’가 일본 인근 해상에서 필리핀 선적 컨테이너 선박과 충돌해 7명이 목숨을 잃었다.

가장 최근에는 이지스 구축함 ‘존 S. 매케인’이 지난 8월 싱가포르 동쪽 믈라카해협에서 3만t급 유조선과 충돌, 승조원 10명이 목숨을 잃었다.

잇단 충돌사고로, 조지프 오코인 전 7함대 사령관이 보직해임됐다. 7함대를 관할하는 태평양함대의 스콧 스위프트 사령관은 전역 의사를 밝힌 상태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인터넷 유머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