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인물
오피니언

이채익 “성소수자 인정땐 근친상간·소아성애로 비화”

기사입력 | 2017-09-14 06:32

【서울=뉴시스】이채익 자유한국당 의원. 2017.07.27. 【서울=뉴시스】이채익 자유한국당 의원. 2017.07.27.

이채익 자유한국당 의원이 13일 “성소수자를 인정하게 되면 동성애뿐만 아니라 근친상간, 소아성애, 시체성애, 수간까지 비화될 것”이라며 “인간의 파괴와 피탄은 불 보듯 뻔한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이 의원은 이날 오후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동성애 찬반 입장을 요구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 의원은 “전세계 에이즈 감염률이 감소되고 있는데 유독 우리나라, 특히 청소년과 청년층에서 놀라울 정도로 폭증하고 있다”며 “우리나라 미래세대가 국가인권위원회의 동성애 옹호 조장 활동 및 동성애 보호법에 의해 불치병에 감염돼 신음하는 참혹한 현실은 성적지향이 결코 법으로 보호해서는 안된다는 것을 여실히 증명한다고 생각한다”고도 목소리를 높였다.

<뉴시스>

<저작권자ⓒ '한국언론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인터넷 유머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