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전체
인터넷 유머
골프 유머

두 쩍벌남

기사입력 | 2017-09-04 14:17

복잡한 지하철 좌석. 서로 비집고 앉았는데, 중학생으로 보이는 녀석이 유달리 다리를 아주 쩍 벌리고 앉아 있었다.

옆자리에 앉은 한 중년 남자, 이에 질세라 두 다리를 더 벌리고 앉았다. 그러자 이 중딩도 다리를 더 벌려 중년 남자의 다리를 옆으로 미는 것이었다. 중년 남자와 중딩은 서로 두 다리를 쫙 벌려 밀어내기를 했다. 한참 옥신각신하고 있는데 중딩이 못 버티겠다는 듯 울먹이며 중년 남자에게 말했다.

“아저씨도 포경 수술했어요?”

그러자 중년 남자 왈.

“난 확대 수술했다. 이눔아.”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인터넷 유머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