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로고


통합 검색 입력
전체
야구
축구
농구
골프

최다빈 ‘은반 위 파란 나비’

기사입력 | 2017-01-08 23:14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대주인 최다빈(17·수리고) 선수가 8일 오후 강원 강릉시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제71회 전국 남녀 피겨스케이팅 종합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1그룹 프리 스케이팅에 출전해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대회는 세계선수권대회와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 선발전을 겸해 지난 6~8일 치러졌다.

<뉴시스>

<저작권자ⓒ '한국언론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많이 본 기사 Top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핫클릭 ✓

인터넷 유머more >